ezday
목련화의 계절
100 하양 2020.04.04 13:01:15
조회 232 댓글 2 신고

 

 

목련화의 계절

 

두근거리며 설레는 순간이 있었지

 

담 너머 하얀 미소로 반기는 너

소녀의 첫사랑에 설레었고

아가씨의 해맑은 미소를 마주하던 나

중년의 추억어린 기억이 스치고

목련화의 계절이 오면

잠잠하던 심장이 팔딱팔딱 뛰고

두 눈은 빛난다

몸은 쭈글쭈글하여도

청춘의 기억으로 생각이 밝아지고

얼굴이 피는 까닭이다

 

우리 인생도

피고 지는 계절을 지나고 있겠지

 

질 때도 소리 없이

기억만을 떠올릴 수 있다면

아름다운 삶을 가꾸며 다시오는

목련화의 계절은 아련한 그리움으로

피고 지는 까닭이니

계절이 피고 지는 것에

우리의 삶도 피고 지기를 반복하며

그리운 이 그리워하고

사랑하는 이 사랑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 흐르는 까닭이다

 

첫사랑이 있었고

까닭 없이 설레던 가슴 한쪽의 기억

거짓 없이 순수한 낯빛을 간직했던

, 다시 피는 목련의 계절이

청춘의 봄으로 피어난다

 

- 박명숙 -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참새를 사랑한다는 것은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0 00:35:18
사랑한다고 외치고 싶습니다   new 강아지 1 00:18:34
어느 날 문득   new 강아지 0 00:16:31
웃으며 넘길래   new 강아지 0 00:14:43
반성16   new 산과들에 42 20.06.01
누군가의 그 말   new 산과들에 31 20.06.01
백비   new 산과들에 30 20.06.01
친구에게  file new 대장장이 70 20.06.01
한여름 날  file new 대장장이 77 20.06.01
퍼싱 전차의 영웅   new 김용수 46 20.06.01
사랑은 먼저 다가가야  file new (2) 하양 134 20.06.01
삶을 껴안으며  file new (2) 하양 143 20.06.01
부끄럼 없는 삶을 살고 싶습니다  file new 하양 131 20.06.01
~*♡ 6월의 편지여라! ♥*~  file new 123 20.06.01
사랑만 했으면 좋겠다   new 나는밤도깨비 124 20.06.01
당연한 것들이 주는 행복   new 네잎크로바 143 20.06.01
♡ 나의 끝을 넘어서   new (2) 청암 158 20.06.01
칼레의 시민   new (1) 뚜르 189 20.06.01
우리가 함께 할 수 있는 것   new 뚜르 208 20.06.01
6월의 숲에 서면 /풀빛언어  file new 뚜르 201 20.06.0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