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04 월, 윤용기
56 부산짱 2020.04.01 04:40:32
조회 165 댓글 0 신고

잔인한 잔치
시작되었네.
처소 곳곳에
퉁퉁 불어 있던
몸 동아리
터져 나오네.


병아리가 알에서
깨어 나오듯
하늘 향해 천지를 개벽시키네.
날카로운 칼바람
견디어 온
환희의 기쁨 숨어 있었네.

5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6월 아름다운 결실  file new 7 13:21:18
오해와 불신은 이해와 사랑으로  file new 하양 52 12:18:10
하늘꽃 여인  file new 하양 39 12:15:57
위험들  file new 하양 37 12:11:33
벚꽃 그늘에 앉아 보렴   new 산과들에 41 10:29:19
넉넉한 마음   new 산과들에 42 10:23:50
버릇   new 산과들에 38 10:21:07
초록 이파리의 희망 노래   new 도토리 34 10:01:21
결의 노래   new 도토리 30 09:40:11
시간은 자산...   new 나는밤도깨비 24 09:37:15
먼곳의 친구   new 나는밤도깨비 39 09:34:07
행복은...   new 나는밤도깨비 34 09:27:20
현충일의 기도   new 도토리 35 09:19:07
♡ 진실한 친구를 사귀는 법   new (1) 청암 43 08:02:37
아버지의 편지   new 뚜르 85 07:22:53
참다운 지도자  file new 뚜르 84 07:22:49
간국 - 오유근   new 뚜르 73 07:22:45
그리움  file new 테크닉조교 51 06:29:49
믿음  file new 테크닉조교 38 06:29:10
보고싶다  file new 테크닉조교 48 06:28:1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