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당신은 아십니다 / 채린
13 대장장이 2020.03.31 14:21:55
조회 322 댓글 2 신고

 

 

 

 

 

 

                      당신은 아십니다

 

 

                           차가운

                           도시의 아파트 숲 한 쪽

                           개발이란 미명아래

                           파헤쳐진 엄청난 구덩이

 

                           언제부터인가

                           알 수 없지만

                           작은 생명 움트고

                           서글프고도 신비한 역사는 시작되었습니다

 

                           아름다운

                           자연에서 울어야 하는

                           기나긴 내려력을 묻어두고

                           쇠붙이가 방치된 그 속에서

                           밤이면

                           아들 손자 며느리

                           한 가족 이루고

 

                           멋진 하모니 만들어 냅니다

                           지난날

                           부귀와 영광 뒤로한 채

 

                            폐차 속에서도

                            아름답게 꽃을 피우듯

                            횅하니 찬바람만 지나가는

                            자갈밭 한 모퉁이 같은 마음에도

                            사랑의 새싹이 돋아나고

                            점점 자라

                            잭의 콩나무처럼

                            하늘다리 사뿐 건너

                            부끄러움 없는

                            순백의 사랑, 전할 날

                             기다리렵니다

 

                                                    * 옮긴

 

 

8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수도원에서   new 산과들에 6 14:18:18
함께 있되 거리를 두라   new 산과들에 12 14:16:45
사랑   new 산과들에 8 14:11:26
첫인상  file new 하양 18 13:59:53
까닭  file new 하양 12 13:56:39
살아남아 고뇌하는 이를 위하여  file new 하양 12 13:53:49
- 서정윤 - 여름날 오후   new 작은너울 13 12:45:17
오늘의 위기는 내일의 농담거리다  file new 뚜르 101 10:29:44
당신에게 필요한 것은 내면 깊은 곳에서 때를 기다리고 있다  file new 뚜르 85 10:29:36
잃어버린 사랑을 찾아서 /이 수인  file new 뚜르 87 10:29:28
나의 운명...   new (1) 나는밤도깨비 50 09:13:24
행복은   new 나는밤도깨비 39 09:05:51
과도한 사랑   new 나는밤도깨비 22 09:03:03
행복한 사람   new 네잎크로바 47 07:14:13
모윤숙, '어머니의 기도'   new 나비샘 70 04:41:06
원태연, '미안해요. 하느님'   new 나비샘 64 04:41:01
더글러스 맥아더, '아버지의 기도'   new 나비샘 70 04:40:56
공부하는 중인데 어렵네요.   new 귀여운쭈헤 52 01:29:34
그리움은 비가 되어 울고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82 01:12:06
감정 다스리기   new 강아지 93 00:23:3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