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꿈 이야기
100 하양 2020.02.27 11:51:39
조회 194 댓글 2 신고

 

 

꿈 이야기

 

()을 열고

들어가서 보면

그것은 문이 아니었다.

 

마을이 온통

해바라기 꽃밭이었다.

 

그 훤출한 줄기마다

맷방석만한 꽃숭어리가 돌고

해바라기 숲 속에선 갑자기

수천 마리의 낮닭이

깃을 치며 울었다.

 

파아란 바다가 보이는

산 모롱잇길로

꽃 상여가 하나

조용히 흔들리며 가고 있었다.

 

바다 위엔 작은 배가 한 척 떠 있었다.

오색(五色) 비단으로 돛폭을 달고

뱃머리에는 큰 북이 달려 있었다.

 

수염 흰 노인이 한 분

그 뱃전에 기대어

피리를 불었다.

꽃상여는 작은 배에 실렸다.

 

그 배가 떠나자

바다 위에는 갑자기 어둠이 오고

별빛만이 우수수 쏟아져 내렸다.

 

문을 닫고 나와서 보면

그것은 문이 아니었다.

 

- 조지훈 -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물이 깊너야 큰 배가 뜬다   new 네잎크로바 37 20.04.06
혜민스님이 40대가 되어 깨달은3가지   new 살며사랑하기 52 20.04.06
용서  file new 광솔 52 20.04.06
봄날의 향기 속으로~  file new 93 20.04.06
내가 기억하고 있는 사랑   new 김용수 82 20.04.06
▶ 봄볕 생생한 강물 사랑가  file new 33 20.04.06
기죽지 마  file new (4) 하양 181 20.04.06
아름다움의 비결  file new (4) 하양 158 20.04.06
멋진 그대는  file new (4) 하양 171 20.04.06
하나만 넘치도록  file new (5) 대장장이 154 20.04.06
친구의 종류  file new (2) 테크닉교수 174 20.04.06
♡ 첫사랑을 잊지 못하는 이유   new (4) 청암 127 20.04.06
그도 그럴 것이/선미숙   new 그도세상김용.. 55 20.04.06
산책자의 밤 / 조용미   new 36쩜5do시 32 20.04.06
분홍 발바닥 / 이주언   new 36쩜5do시 26 20.04.06
초저녁별 / 엄원태   new 36쩜5do시 29 20.04.06
달이 뜨고 진다고 / 이수정   new 꼬마의 눈사.. 46 20.04.06
어느 봄날  file new 대장장이 94 20.04.06
나는 너다 182 / 황지우   new 꼬마의 눈사.. 39 20.04.06
선운사에서 / 최영미   new 꼬마의 눈사.. 36 20.04.0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