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김현태, '어둠보다 어두운 빛으로'
15 나비샘 2020.02.27 04:29:36
조회 167 댓글 2 신고

달은,
스스로 빛을 내지 않는다.
달은,
채워졌다가도 곧, 겸허한 마음으로
자신의 모든 것을 어둠에 묻듯 점점 여위어 간다.


내 사랑도 같았으면 한다.
내 안의 모든 욕심을 벗어 던지고
그대의 텅 빈 마음을 내 빛으로 채워주고 싶다.
어둠 속에서도 우리 사랑이 길을 잃지 않도록
어둠보다 더 어두운 빛으로 그대에게 별길이 되고 싶다.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어부   new 산과들에 6 21:49:08
기도   new 산과들에 6 21:47:16
양철 지붕에 대하여   new 산과들에 8 21:41:48
제물포 고등학교의 무감독 시험   new 김용수 16 20:25:10
여름 한때  file new 대장장이 32 17:59:52
어느 꽃에게  file new 대장장이 37 17:06:14
오늘도 아쉬움의 세월  file new 100 10:59:50
순수하게 있는 그대로  file new (4) 대장장이 134 10:39:14
오뚝이 인생   new (2) 도토리 103 10:37:10
빨랫감   new (2) 도토리 91 10:35:36
요리사   new (3) 도토리 101 10:34:07
여름으로 가는 길목  file new (1) 57 10:25:11
뒷소리  file new (2) 하양 118 07:58:05
슬픔의 우물  file new 하양 95 07:56:27
♡ 있는 그대로 보아라   new (4) 청암 127 07:54:00
어머니 발자국  file new (2) 하양 111 07:51:30
마음이 맑은 사람은   new 네잎크로바 134 07:33:04
세상을 바꾼 약속   new (1) 뚜르 149 07:08:47
덜꿩나무 꽃 /백승훈   new 뚜르 107 07:08:42
세상 은혜 다 못갚고 가는구나  file new 뚜르 147 07:08:3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