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추억 일기Ⅱ
12 대장장이 2020.02.25 16:09:10
조회 181 댓글 0 신고

 

 

 

            추억 일기

 

 

                 1

 

                "넘 그때 왜 그랫니?

                온 식구가 찾아 헤맨 끝에 보니

                어느 골방에서 배시시 웃으며

                걸어 나오더구구나. 쬐그만 애가 말이야"

 

                어린 시절

                함께 지내던 고모님이

                어느 날 불쑥 던지신 이야기 속으로

                문득 걸어 나오는 다섯 살짜리 아이

 

                조그만 크기의 라디오 하나 들

                아무도 없는 구석방에 들어가

                알아들을 수 없는 원리를 캐내려고

                꽤나 고민했다

                작은 라디오 안에

                어떻게 킅 사람이 들어가서

                말을 하고 있는지

                하도 신기하고 경이로워서

                밥도 굶고 앉아 있었다

                보이지 않는 세계와의

                첫 만남은 그렇게 시작되었다

 

 

               2

               하루에도 몇 번씩

               서랍을 열 때마다

               문득 그리워지는

               내 유년의 비밀서랍

               비밀도 없는데

               비밀서럽을 만든 것은

               누군가 봐주길 바라는

               허영심 때문이었을까?

 

               인형의 옷을 해 입힐

               색종이와 자투리 헝겊

               미래의 꿈과 동요가 적힌

               공책과 몽당연필이

               가득 들어찼덩

               내 어린 시절의 서럽은

               어둠조차 설렘으로 빛나던

               보물상자였는데

 

               많은 세월이 지난 지금

               내 서럽 속엔

               쓸모없는 낙서와 먼지

               내가 만든 근심들만

               수복이 쌓여 있다

 

 

               3

               하루 종일

               종이인형을 만들며

               함께 꿈을 키우던

               동그스름한 얼굴의

               소꿉친구가 그리운 날

 

               노오란 은행잎을

               편지 대신

               내 손에 쥐어주던

               눈이 깊은 소년이

               보고 싶은 날

 

               나는 색종이 상자를 꺼내

               새를 접고

               꽃을 접는다

 

               아주 작은 죄도

               지을 수 없을 것 같은

               푸른 가을날

 

               가장 아름다운 그림 물감을

               내 마음에 풀어

               제목 없는 그림을

               많이도 그려본다

 

                    - 이해인《서로 사랑하면 언제라도 봄》중에서

 

 

  

 

3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변화를 멈추지 마라   new 김용수 31 14:13:57
채우지 마십시요 /법정스님   new 새벽이슬 82 12:11:29
사람의 일  file new 대장장이 75 11:13:17
양심에 의지하라!   new 바다의별 57 11:09:18
그대 사랑 가슴에 있는데   new 새벽이슬 67 11:07:53
호숫가에서/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30 11:03:33
부모님께 /선미숙   new 그도세상김용.. 32 10:43:26
가득 채워지는 사랑  file new (1) 대장장이 77 10:13:50
낮춤과 희생  file new (1) 하양 89 09:41:15
노을에 품  file new (1) 하양 78 09:39:29
유혹  file new (1) 하양 78 09:38:07
사막이 아름다운 것은  file new (2) 대장장이 56 09:31:34
따듯한 말 / 이은봉   new 36쩜5do시 51 08:58:04
몸의 명상 / 백무산   new 36쩜5do시 31 08:56:34
밤의 정원 / 손순미   new 36쩜5do시 23 08:56:05
넌 잘하고 있어   new 무극도율 44 08:36:19
♡ 정열로 행동할 때   new (2) 청암 64 07:57:03
말조심  file new (1) 테크닉조교 108 06:58:15
매력  file new (1) 테크닉조교 101 06:57:00
아름다운 세상  file new 테크닉조교 109 06:53:3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