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살 것 같다
12 대장장이 2020.02.23 15:31:47
조회 307 댓글 2 신고

 

 

 

 

                                      살 것 같다

 

 

                                      49일간 하늘이 이리 찌푸리고 저리 찌푸린다

                                      언제 그랬냐는 듯 미간(眉 間)을 펴고

                                      오늘은 아침부터 밝고 가벼운 구름장들 날리고

                                    있다.

                                        살 것 같다

 

                                        열흘 전인가 문득 환해진 저녁 약수터로 올라가다

                                        물먹은 흙에 숨어 있던 나무뿌리에 걸려 엎어지고

                                      나서

                                         아예 생각 뒤편으로 제껴놨던 언덕길이

                                         슬그머니 마음 한가운데로 되돌아왔다

                                         산 것 같다.

 

                                         그동안 비 들이치는 우산 받고 빗소리 속을 걷거나

                                         와이퍼 고속으로 돌려야 얼핏얼핏 앞이 보이는 차

                                       를 돌거나

                                          비 그쳐도 온몸에 습기 차 가던  길 잊고 망연히 서

                                        있거나

                                         제대로 한눈팔지도 못한 눈까지 지끈지끈.

                                         끝 무렵엔 산다는 게 무겁게 매달리는 저울추였지.

 

                                         이제 무거운 추 떨어졌으니 홀가분해진 서부영화

                                       의 늙은 악한처럼

                                          총알구멍 뚫린 맥주통 문 앞에 세워논 살롱 앞에

                                        서 얼씬대다

                                          엉뚱한 총탄에 맞더라도

                                           회한 같은 것 없이 환히 비틀거리거나

                                           맥주통에 두 손 얹은 채 생뚱맞게 서 있을 거다

 

                                                                      - 황동규〔연옥의 봄〕중에서

 

 

 

6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유안진, '아침 기도'   new 나비샘 54 04:47:38
이정하, '작은 기도'   new 나비샘 40 04:47:32
이문재, '오래된 기도'   new 나비샘 39 04:47:27
그리움조차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43 02:17:11
강물   new 도토리 19 01:14:54
청양고추   new 도토리 18 01:13:04
동그랗게   new 도토리 19 01:11:25
내가 영원히 사랑할 이에게   new 강아지 34 00:25:19
존재의 확인   new 강아지 27 00:24:16
침묵하는 연습   new 강아지 22 00:23:29
별님 손을 잡으며..   모바일등록 new 엄지 31 00:04:15
마음에도 힘이 필요 합니다   new 김용수 100 20.04.04
걸어 나오기를  file new (2) 하양 123 20.04.04
지금 시작하라  file new (2) 하양 135 20.04.04
목련화의 계절  file new (2) 하양 130 20.04.04
사랑한다 말하지만  file new (2) 대장장이 97 20.04.04
서산에 아름다운 낙조  file new 53 20.04.04
친구에게  file new 대장장이 72 20.04.04
내가 당신을 사랑하는 것은  file new (4) 대장장이 125 20.04.04
지구를 닮은 인간의 몸   new 바다의별 63 20.04.0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