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다행이라는 말
13 대장장이 2020.02.17 11:30:03
조회 419 댓글 6 신고

 

 

 

       다행이라는 말

 

 

        환슴역을 계단에서 그녀를 보았다 팔다리가 뒤틀려 온전한

곳이 한군데도 없어 보이는 그녀와 등에 업힌 아기 그 앞을

지날 때 나는 눈을 감아버렸네 돈을 건넨 적도 없다 나의

섣부른 동정에 내가 머뭇거려 얼른 그곳을 벗어났다. 그래서

더 그녀와 아기가 맘에 걸렸고 어떻게살아가는지 궁금했는데

어느 늦은 밤 그곳을 지나다 또 그녀를 보았다 놀라운 일이

눈앞에 펼쳐졌다. 나는 내 눈을 의심했다 그녀가 바닥에서

먼지를 툭툭 털며 천천히 일어났다 아무 일도 없었다는 듯이

흔들리지도 않았다 자, 집에 가자 등에 업힌아기에게 백년을

참다 터진 말처럼 입을 열었다  등가슴에 얹혀있던 돌덩이 하

나가 쿵, 내려앉았다 자 집에 가자 등에 업힌 아기에게 백년을

참다 터진 말처럼 입을 열었다 가슴에 얹혀있던 있던 돌덩이 하

나가  쿵, 내려앉았다 놀라웠다! 배신감보다는 다행이라는 생각

이 먼저 들었다 어떻게 그럴 수가 있느냐

비난하고 싶지 않았다 멀쩡한 그녀에게 다가가 처음으로 두부

사세요 내 마음을 건넷다 그녀가 자신의 주머니에 내 마음을 받

아넣었다 멀쩡한 그녀가 자신의 주머니에 내마음을 건넷다 그

녀가 자신의 주머니에 내 마음을 받아넣었다 그녀는 집으로 돌아

가 따뜻한 밥을 짓고 국을 끓여 아기에게 먹일 것이다 멀어지는

그녀를 바라보며 생각했다 정말다행이다 정말 다행이다 뼛속까지

서늘하게 하는 말, 다행이다

 

                              ♥ 천양희『나는 가끔 우두커니가 된다』중에서

 

 

 

5
다른 글 추천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노루귀가 피는 곳   new 산과들에 26 17:01:34
봄은 신화적 계절   new 산과들에 23 16:59:23
TO. 사랑   new 산과들에 41 16:57:48
아품의 부케  file new 대장장이 51 14:52:43
사랑  file new 대장장이 81 13:12:39
오랜만에 내리는 소낙비!  file new 60 12:35:24
장미  file new 대장장이 64 11:44:55
사랑용량   new 테크닉조교 77 11:39:19
공자님 말씀   new 테크닉조교 59 11:38:24
행복을 위해   new 테크닉조교 92 11:30:50
[오늘의 명언] 기회를 놓치지 말 것을 당부하는 명언 5가지  file new 책속의처세 71 11:25:21
♡ 음악은 마음의 상처를 치유하는 약이다   new (3) 청암 81 09:49:18
겉모습보다는 내실을 다지자   new (2) 뚜르 151 09:32:48
올려다보는 입   new (1) 뚜르 139 09:32:45
하운(何雲) /한하운   new (1) 뚜르 115 09:32:40
꽃과 사랑   new (2) 도토리 90 07:53:12
삶과 죽음   new (2) 도토리 77 07:51:49
작은 충고 하나   new (3) 도토리 63 07:50:21
친구가 나더러 이렇게 살아보라 하네   new (2) 네잎크로바 130 06:15:21
김종환, '당신의 뜰 안에'   new (3) 컬쳐쇼크 146 03:51:4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