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아픔의 부케
12 대장장이 2020.02.12 17:59:58
조회 183 댓글 4 신고

 

 

 

 

 

                                  아픔의 부케

 

 

                                          아픔 줄이기 위해, 아픔 견디기 노끈과

                                          아프지 않은 사람 어딨어? 맞받아치는 노끈을

                                          한 줄로 엮으며 살아왔지만,

                                          산책에서 돌아오다 최근까지 전화 주고받던 동창

                                          조금 전 세상 밖으로 나갔다는 휴대폰을 받고,

                                          너무 서두르는군! 마음 다잡으면서도 가슴 답답해

                                          무릎 높이로 담 낮추고 영산홍 환히 피운 집과

                                          한길 넘는 담 위로 라일락 어둑히 시드는 집이 섞

                                        여 있는 골목길을

                                            잘 세어지지 않는 하나에서 백까지를

                                            억양 바꿔가며 두 번이나 세며 걸었다.

                                            뒤로 돌아 언덕길을 다시 오르기도 했다.

                                            2년 전 낮술에 취해

                                            면도로 내 왼쪽 눈썹을 3분의 1 밀어버린 이발사

                                         가 사는

                                             붉은 줄 푸른 줄이 한 원통에 감겨 소리 없이 돌고

                                          있는

                                              골목 안이었다.

 

                                                                            * 황동규 『연옥의 봄』중에서

 

 

 

 
6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하얀 수염/선미숙   new 그도세상김용.. 11 12:17:31
봄바람   new 도토리 22 12:07:30
감자   new 도토리 6 12:05:46
꽃비   new 도토리 10 12:03:53
중환자실 앞에서/선미숙   new 그도세상김용.. 14 12:02:12
감미로운 봄바람/예향,박소정   new 새벽이슬 15 11:26:56
계절의 뒤란 /정채균  file new 뚜르 41 11:24:18
Just do it!  file new 뚜르 46 11:24:13
종달새  file new 뚜르 33 11:24:08
봄바람이 너였니?   new 새벽이슬 28 11:11:58
평생을 하루처럼  file new 하양 86 09:24:14
웃음 연습  file new 하양 82 09:23:11
인생사  file new 하양 81 09:21:08
나의 천국은 이런 곳이다   new 네잎크로바 47 09:19:38
삶의 전부  file new 테크닉교수 118 07:44:54
헤어질수 없는 사이는  file new 테크닉교수 80 07:43:22
너무 좋은 사람 될려고 하지 마세요  file new 테크닉교수 71 07:41:34
♡ 진정한 아름다움   new (1) 청암 79 07:35:29
조미하, '마음가짐'   new 나비샘 109 05:34:55
조미하, '배려가 묻어나는 사람'   new 나비샘 113 05:34:4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