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갈 수 없는 쓸쓸함
11 대장장이 2020.01.24 07:56:59
조회 222 댓글 2 신고

 

 

 

 



             갈 수 없는 쓸쓸함

 

 

                              빛바랜 남루한내 가슴엔

                          까맣게 타 들어 간길이 있고,

                        아픔의 자갈 무성한 일이 있고,

 

                      세상이 차갑게 곤두박힌 등성이 너머

                         내 발걸음 닿지 못하는 곳엔

                           꿈같은 그대가 있어

                       내 길은 끊어질 듯 이어지고,

                    눈물가에 닳은 밤처럼 이어지고

 

                   그러나, 한치 잎을 모르는

                   상처에 발걸음은 헝클어져

                      돌아서야 하는

                       아픔의 행복

 

                비애(悲哀)로 습기찬 저녁은

            오랜 어둠 속에 또 다시 파묻히고,

               내 깊은 한숨에 파묻히고,

                나는 덩그런 눈만 남아

         달의 유령처럼 그대를 찾는다

 

           눈 빛 캄캄한 바람이

        무거운 이마를 스쳐간다

        그리움 딛고, 손살 같이

           지나가는 무심한

               세월

           쓸쓸하다.

 

 

                           - 안희선

 

 

 

6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멸치똥 – 복효근  file new 뚜르 11 00:32:27
형제간의 용서   new 뚜르 9 00:21:36
사랑은 바보를 천재로 만든다   new (1) 강아지 19 00:15:40
끊긴 전화   new 강아지 7 00:15:06
사람이 웃고있을 때 많은 변화가 일어난다   new 강아지 6 00:14:32
달에게 부치는 엽서 /홍수희  file new 뚜르 24 20.02.18
내 마음은 당신을 향해~~(자작)  file 모바일등록 new 엄지 47 20.02.18
동백꽃 그대 향기여~  file new 80 20.02.18
정문규, '보릿고개'   new 나비샘 65 20.02.18
김낙필, '그렇게 살고 있을 거야 다들'   new 나비샘 68 20.02.18
내가 먼저   new 그도세상김용.. 71 20.02.18
그리고 그대가/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73 20.02.18
낮익은 낯선 사람들   new 산과들에 64 20.02.18
조개껍질 하나   new 산과들에 53 20.02.18
가을 들녘에 서면   new 산과들에 29 20.02.18
아빠아들 많이컷더라~~   new (1) 서울바다 53 20.02.18
~˚*+.※ 눈꽃이 피던 날※.*˚~  file new (1) 65 20.02.18
나무와 사람   new (1) 도토리 66 20.02.18
겨울나무를 찬양함   new 도토리 67 20.02.18
삶의 우선 순위   new 김용수 102 20.02.1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