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우리가 살아가는 이유
100 하양 2020.01.23 12:00:17
조회 300 댓글 2 신고

 

 

우리가 살아가는 이유

 

한 세월 살다 보면,

제법 잘 살아왔다고 여겼던 오만도,

남들처럼 그저 그렇게 살아왔다는 겸손도

문득 힘없이 무너져 내리고 마는

그런 날이 오게 마련입디다.

 

채울 틈조차 없이 살았던

내 삶의 헛헛한 빈틈들이

마냥 단단한 줄만 알았던

내 삶의 성벽들을 간단히 무너트리는 그런 날,

그때가 되면 누구나 허우룩하게 묻곤 합니다.

사는 게 뭐 이러냐고.

 

그래요, 잊어서는 안 되는 거였습니다.

잊을 수 없는 것은 어차피 잊히지가 않는 법,

잊은 줄 알았다가도 잊혔다 믿었다가도,

그렁그렁 고여 온 그리움들이

여민 가슴 틈새로 툭 터져 나오고,

그러면 그제야 비로소 인정하게 되는 겁니다.

 

시와 아름다움과 낭만과 사랑이

우리가 살아가는 이유여야 한다는 것을.

 

- 정재찬 시를 잊은 그대에게- 

5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봄까치꽃  file new (1) 대장장이 8 08:32:29
짧은 말 한마디가 긴 인새을 만든다   new 네잎크로바 17 08:19:15
행복을 느낄 수 있다는 것은  file new 대장장이 32 07:53:46
그대 곁에 있을 동안/박소향   new 그도세상김용.. 18 07:52:12
송찬호, '2월의 노래'   new (4) 나비샘 67 06:37:27
용혜원, '눈이 내리는 날'   new (4) 나비샘 66 06:37:21
백창우, '별이 되어 떠난 벗을 그리며'   new (4) 나비샘 64 06:37:16
지금은 즐겨라   new 교칠지심 48 05:51:52
고난과 저주의 쓴잔  file new (1) 뚜르 47 05:26:54
여행  file new (1) 뚜르 53 05:18:06
돼지 저금통   new (1) 뚜르 48 05:15:11
노랑무늬붓꽃   new 자몽 33 02:11:37
순리   new 자몽 53 02:10:16
내면의 중요성   new 자몽 46 02:08:47
떼쓰는 아이 달래는 법  file new (1) 가연사랑해 47 01:39:10
따뜻한 사람  file new (1) 가연사랑해 70 01:38:09
당신이 있어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87 00:43:16
사랑하는 그대가/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59 00:37:27
또 한번의 인생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93 00:35:21
봄 노래/선미숙   new 그도세상김용.. 24 00:27:0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