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겨울과 봄...
36 삶며사랑하며 2020.01.22 10:26:04
조회 103 댓글 0 신고

겨울의 추위가 심할수록 이듬해 봄의 나뭇잎은 한층 더 푸르다. - 퍼시 셸리


겨울은 혹독한 계절이기도 하고 동면의 계절이기도 합니다.

겨울에는 먹을 것도 부족했었고

그래서 주린 배를 움켜쥐고 봄을 기다리며 견뎌내야 했었습니다.

사람 뿐만 아니라

나무들도 추운 겨울을 견뎌내야만 화려한 봄을 맞이하듯이

사람도 그 겨울을 잘 이겨내야 봄에 소생하듯 그렇게 한해를 시작할 수 있었을 것입니다.

지금은 도시생활,

풍요의 시대이다보니 그런 계절의 혹독함을 잊고 살지만...


추운 겨울이 혹독할수록 봄은 더 절실하게 우리에게 다가오겠습니다.

3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살 것 같다  file new (1) 대장장이 75 15:31:47
가만히 눈을 감으면   new 산과들에 56 15:11:10
석류   new 산과들에 32 15:09:11
기다림 일상 평범한 하루   new 산과들에 52 15:06:25
희망의 바깥은 없다  file new (1) 대장장이 53 14:57:10
천사 꽃   new (1) 도토리 22 14:44:33
나는 천사입니다   new 도토리 29 14:42:47
인생의 맛  file new (2) 대장장이 71 14:36:40
아내를 위하는 시   new (1) 도토리 26 14:15:28
사랑의 집  file new (4) 하양 82 11:25:41
꽃샘잎샘  file new (2) 하양 62 11:24:14
살아간다는 것은  file new (2) 하양 88 11:22:34
나를 믿어주는 한 사람이 있읍니다   new (1) 네잎크로바 53 11:12:06
자제할 줄 모르는 악덕  file new (4) 광솔 117 09:35:14
♡ 때때로 일방통행   new (4) 청암 121 08:53:18
황혼의 슬픈 사랑 이야기   new 그도세상김용.. 95 07:34:06
삐에로의 노래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123 07:20:08
타고르, '기도'   new 나비샘 132 05:29:20
마종기, '겨울 기도'   new 나비샘 105 05:29:14
리처드 윙, '백지 같은 기도'   new 나비샘 108 05:29:0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