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겨울나무
32 자몽 2020.01.19 22:25:05
조회 60 댓글 0 신고

겨울나무

 


지난가을
벗어 던진 옷가지에
시린 발목을 덮고
나무들이
오들오들 떨고 있네

겨울 한복판
날을 세운 칼바람에
온몸 맡긴 채
골짜기 사이로
묵은 추억 밀어내고

하분하분 춤사위
눈꽃 핀 가지마다
연둣빛 설렘
움 틔우기 위해
옹골차게 숨 고르네.


- 류인순 님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장엄하다/박은창   36쩜5do시 47 20.03.28
당신의 많은 눈물/박은창   (1) 36쩜5do시 73 20.03.28
♡ 행복을 주는 일   (6) 청암 246 20.03.28
벽에 붙혀 놓으면 좋은 명언   (1) 네잎크로바 158 20.03.28
모든 연인은 매력적이다  file 테크닉조교 119 20.03.28
지키기 어려운 입  file 테크닉조교 143 20.03.28
그대의 남자   무극도율 94 20.03.28
폰팅/김용호   그도세상김용.. 46 20.03.28
젖은 눈/선미숙   그도세상김용.. 32 20.03.28
어느 때 목련꽃을 볼 때면/현미정   그도세상김용.. 63 20.03.28
모든 첫번째가 나를 - 김혜수  file 뚜르 154 20.03.28
상처를 숨기지 말라  file 뚜르 167 20.03.28
판사의 명판결   뚜르 123 20.03.28
저 별까지는 가야지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114 20.03.28
봄비, 그리고 간이역   모바일등록 곽춘진 67 20.03.28
봄ㆍ그리움  file 모바일등록 다재원선심 116 20.03.28
사랑해서 이토록 아프다면   강아지 72 20.03.28
  강아지 50 20.03.28
부모와 자식의 거리   강아지 74 20.03.28
별님 바라기(자작)  file 모바일등록 엄지 91 20.03.2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