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태풍 속을 걸으면 / 정현종
16 뚜랑이 2020.01.19 13:52:39
조회 92 댓글 0 신고

태풍 속을 걸으면 / 정현종

 

 

 

사람이 날아갈 정도가 아니면

나는 태풍 속을 걷는 걸 좋아한다.

우선, 그렇게 하지 않으면 언제

남태평양의 공기를 마시겠는가!

당연히, 대기(大氣)를 청소하고 재편하는 건 얼마나 기분 좋은가!

국가나 권력을 청소하고 재편하는 건 어려워도

그래서 마음은 고인 물과도 같고

정체되어 독한 공기와 같아도,

태풍이 대기를 재편하는 건 얼마나 속 시원한가!

하지만 어찌 대기뿐이겠는가.

태풍 속을 걸으면

마음의 먼지와 쓰레기도 상당히,

말하자면 실물감(實物感) 속에 씻겨 나가느니!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웃음처럼, 봄   산과들에 65 20.09.24
안녕! 안녕?   산과들에 83 20.09.24
희망  file 대장장이 148 20.09.24
진리   (3) 도토리 208 20.09.24
적당한 선택으로 채워가는 게 중요하다   뚜르 270 20.09.24
고추잠자리 /박종영   (2) 뚜르 194 20.09.24
우리가 가지고 있는 재능   뚜르 194 20.09.24
알뜰한 삶   (2) 도토리 214 20.09.24
향기   (2) 도토리 227 20.09.24
지금 가는 길이 최선이다  file (1) 대장장이 161 20.09.24
♡ 친구는 모든 것을 나눈다  file (4) 청암 228 20.09.24
나 가난하게 살아도  file (2) 대장장이 173 20.09.24
오늘만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네잎크로바 194 20.09.24
시크릿 과 정화   해맑음3 75 20.09.24
현명화, '낙엽의 꿈'   (2) 부산가람슬기 108 20.09.24
지소영, '낙엽에 쓴 편지'   (2) 부산가람슬기 151 20.09.24
조미경, '그리움으로 지는 가을'   (2) 부산가람슬기 174 20.09.24
사랑한다고 말하지 않아도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179 20.09.24
참 고맙습니다  file (6) 하양 391 20.09.24
이런 인연으로  file (4) 하양 327 20.09.2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