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너를 사랑하다 사랑을 배웟다
16 네잎크로바 2020.01.16 08:57:36
조회 152 댓글 0 신고

      너를 사랑하다 사랑하는 법을 배웠다
      사랑의 시작과 끝은 어디에도 없다는 것을
      사랑이 시작되는 순간부터
      세상의 중심은 나라는 것을
      너를 사랑 하면서 알게 되었다
      지독한 사랑을 하게 되면
      몸보다 가슴이 따스 해진다는 것을
      너를 사랑한 후에 알았다...
      생각하면 너와 나의 사랑
      쉼표도 마침표도 없이
      끝없이 이어진 하늘 길 같다
      늘 내손을
      잡아 당기며 너에게로 이끄는 힘
      가끔은
      너의 손을 잡아 나에게로 이끄는 힘
      그래서
      우리 사랑은 너무나 닮은것 같다...
      아무리 힘들어도 웃는 네 얼굴 바라
      보면서 얻는것
      넘어 지다가도 벌떡 일어 서는것
      가끔은 너로 인해 내맘 가시나무처럼 흔들려도
      울고 싶은 말들 맘속에 숨겨 두고
      말 못 한채
      혼자서 가슴 앓이 하는 나...
      그저 까만 하늘 아래 외롭게 떠 있는
      초승달을 보며
      너를 위해 기도 하는것
      가슴 저리게 너를 보고파 하는것
      네가 그립다 너를 사랑한다
      그래서 미안 하다는 말을 꾸욱 삼키는것
      그리고 찾아오는 따뜻한 위로의
      아침햇살 처럼...
      이제보니 사랑이란
      오랜 키스처럼 달콤 하지만
      아쉬움이 남는것
      그리고 오래오래 스며드는 그 무엇이지
      머리에서 발끝까지 찾아오는
      기분좋은 전율 같은 것이야...
      마치 나무가 예쁘게 자라면
      뿌리에서 줄기로 올라가 꽃을 피우는
      기분좋은 신음소리 같은 것이겠지
      속으로만 꽃피는 무화과 처럼
      서로의 몸속으로 오래 머무는
      그 무엇이 되는 것이겠지...
      서로의 가슴을 따뜻하게 데워주는
      둘 만의 긴 추억이 되겠지

      오늘도 남쪽으로 창을 열면
      내 사랑이 보인다
      햇살아래 눈부신 네가 보인다
      너를 사랑하다 사랑하는 법을 배웠다...

4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김훈, '말이면 다 말인 줄 알았다'   나비샘 163 20.02.17
천돌이라는 곳 / 정끝별   36쩜5do시 86 20.02.17
내게 강 같은 평화 / 박판식   36쩜5do시 102 20.02.17
물소리를 쬐다 / 윤이산   36쩜5do시 68 20.02.17
세상을 껴안다  file 대장장이 165 20.02.17
봄을 시샘하는 꽃샘추위/ 詩 ,美風 김영국   새벽이슬 115 20.02.17
가슴으로 하는 사랑   (1) 새벽이슬 314 20.02.17
다행이라는 말  file (6) 대장장이 305 20.02.17
[오늘의 좋은글] 도전은 통찰력을 바탕으로 해야 한다는 명언 5가지  file 책속의처세 87 20.02.17
살아 있는 기쁨  file (6) 하양 382 20.02.17
오늘의 일기  file (4) 하양 202 20.02.17
지금을 즐겨라  file (2) 하양 356 20.02.17
미소를 되찾으세요   교칠지심 133 20.02.17
얼굴은 초청장 마음은 신용장   네잎크로바 188 20.02.17
입맛이 있든 없든,,  file 광솔 181 20.02.17
백범 선생의 글   (1) 교칠지심 117 20.02.17
♡ 나는 아직 배우고 있다   (6) 청암 230 20.02.17
너를 잊을 수 없다  file (9) 대장장이 440 20.02.17
다시 시작할 수 있다  file (2) 뚜르 216 20.02.17
창가에 서서 /홍수희  file (2) 뚜르 133 20.02.17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