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저를 봐요. 그러지 마세요.
100 뚜르 2020.01.14 08:08:57
조회 273 댓글 3 신고

 

한 젊은 청년이 다리 위에서 흐르는
강물을 멍하니 바라보고 있었습니다.
한겨울 강물은 차가워 보였고
수심은 아주 깊었습니다. 

 

그런데 청년이 갑자기 신발을 벗더니
다리 난간 위를 기어 올라가기 시작했습니다.
누가 보더라도 뛰어내릴 기세입니다. 

 

그 모습을 본 젊은 여성 한 분이
급하게 달려와서 다급하게 청년의 허리를
붙잡고 매달렸습니다. 

 

여성은 청년을 꼭 끌어안으며 말했습니다. 


“지금 여기서 뛰어내리면 너무 추워요.
저를 봐요. 그러지 마세요.” 

여성은 청년이 벗어둔 신발을
손수 신겨주며 계속 위로했습니다. 


그러고도 안심이 안 됐는지 다리에서
멀리 떨어진 곳으로 청년을 데리고 가
대화를 나누었습니다. 

 

한참을 위로하던 여성이 눈물을 글썽이며
청년에게 다시 말했습니다. 


“내일도 죽지 마세요.” 

 

============================================
자살하려는 사람을 예방하기 위한 사회 실험 영상이며
경찰과 한국생명보호예방협회 협조 아래 안전하게
치러진 것이라고 하오니 위험한 모방 실험은
절대 삼가 주시기 바랍니다.
============================================

 

= 영상 보기 =

 

남을 위해 함부로 도움을 전하는 것도
조심해야 한다고 말하기도 합니다. 


하지만 세상이 아무리 메마르고 힘겨워도
사람이 아름다운 건 분명 따뜻한
사랑이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절망에 빠진 사람의
그 아픔을 함께할 수 있는 사람은
특별한 사람이 아니라 우리처럼
평범한 사람들입니다.

 

# 오늘의 명언
한겨울이 되어서야 나는 내 안에 사라지지 않는
여름이 있다는 것을 마침내 깨달았다.
– 알베르 까뮈 – 

 

<따뜻한 하루> 

8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길에게 묻는 길  file (2) 대장장이 156 20.09.23
♡ 내가 사랑해야 할 사람   (4) 청암 225 20.09.23
누구나 처음부터 친구가 되는 것은 아님니다   (2) 네잎크로바 129 20.09.23
이성진, '아름다운 여행'   (2) 부산가람슬기 147 20.09.23
정유찬, '사랑은 표현하지 않으면'   (2) 부산가람슬기 140 20.09.23
좋아하는 마음과 사랑하는 마음   그도세상김용.. 131 20.09.23
삶의 오르막길 내리막길   그도세상김용.. 129 20.09.23
그런 사랑으로 살다 가고 싶다  file 모바일등록 (3) 가을날의동화 260 20.09.23
사랑업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146 20.09.23
때로는 먼 곳으로 떠나  file (3) 하양 170 20.09.23
너를 잊으려고  file (4) 하양 199 20.09.23
당신의 가을이 행복했으면  file (3) 하양 238 20.09.23
인생의 지혜   강아지 117 20.09.23
행복하다 생각하니 행복 하네요   강아지 102 20.09.23
정직을 포기한 성공은 없다   강아지 80 20.09.23
엄살   (1) 산과들에 98 20.09.22
구광열, '들꽃'   (2) 부산가람슬기 132 20.09.22
용혜원, '가을 노을'   (2) 부산가람슬기 164 20.09.22
안성란, '가을 그리고 밤거리'   (2) 부산가람슬기 144 20.09.22
긍정적인 사람   (3) 뚜르 358 20.09.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