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처음 초원을 본 젖소
100 뚜르 2020.01.11 06:37:24
조회 149 댓글 2 신고

 

초원을 거니는 젖소들이 마냥 즐거워합니다.
수백 킬로그램에 달하는 거대한 젖소들이
마치 강아지처럼 초원 위를 깡충깡충
뛰어다니기까지 합니다. 

 

이 젖소들이 이렇게 즐거워하는 이유는
태어나서 처음으로 넓은 초원에 풀려나와
흙과 풀들을 밟아보았기 때문입니다. 

 

독일 쾰른의 한 농장의 젖소들은
축사에서 우유를 짜내는 일만 하고 있었습니다.
그리고 나이를 먹어 이제 더 이상
우유를 생산해 낼 수 없게 되면 농장주인은
사료와 유지비를 감당하기 힘들어
도축을 결정하게 됩니다. 

 

비단, 이 농장의 젖소뿐만이 아닙니다.
농장 대부분의 젖소가 이렇게 일생을
보내는 것이 보통입니다. 

 

그런데 한 동물보호단체에서
이 소식을 듣고 후원을 받아 소들을
넓은 초원에 풀어줘 자유를 계속 누릴 수
있게 되었습니다. 

 

소들은 태어나서 한 번도 초원을
본 적이 없었지만 푸른 풀밭이 보이자마자
펄쩍 뛰며 신나 했고, 풀밭에 머리를 비비며
행복해했습니다.

 

= 영상 보기 =

 

이 소들은 초원을 한 번도 본 적도 없고
넓은 공간에서 몸을 편하게 한 적도 없었지만
초원을 조금도 겁내지 않고 적응하고
즐거워하며 행복했습니다. 

 

아무도 가르쳐 주지 않았지만
초원이 자기들이 지내야 할 곳이라는 걸
본능적으로 알고 있었던 것입니다.

 

# 오늘의 명언
삶은 인간만큼이나, 말 없는 생명체들에게도 소중한 것이다.
사람이 행복을 원하고 고통을 두려워하며,
죽음이 아닌 생명을 원하는 것처럼,
그들 역시 그러하다. 


– 달라이 라마 – 

 

<따뜻한 하루>

9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얼굴은 초청장 마음은 신용장   네잎크로바 194 20.02.17
입맛이 있든 없든,,  file 광솔 181 20.02.17
백범 선생의 글   (1) 교칠지심 120 20.02.17
♡ 나는 아직 배우고 있다   (6) 청암 239 20.02.17
너를 잊을 수 없다  file (9) 대장장이 456 20.02.17
다시 시작할 수 있다  file (2) 뚜르 220 20.02.17
창가에 서서 /홍수희  file (2) 뚜르 135 20.02.17
최유주, '겨울 강가에서'   (4) 나비샘 246 20.02.17
미래를 만드는 사람들   (2) 뚜르 159 20.02.17
영혼이 폭삭 늙는 기분  file (1) 가연사랑해 137 20.02.17
연인같고 친구같은 사람  file (1) 가연사랑해 256 20.02.17
되돌아 가지 말고, 달아나려고도 하지 말라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87 20.02.17
빈손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28 20.02.17
흙의 노래   (1) 도토리 61 20.02.17
가슴에 내리는 비   (2) 강아지 158 20.02.17
사랑보다 더 아픈 건   (1) 강아지 161 20.02.17
음악처럼 흐르는 행복   (2) 강아지 203 20.02.17
그 곳이 멀지 않다  file 대장장이 148 20.02.16
그대는 꿈으로 와서  file (4) 대장장이 258 20.02.16
나룰 바라보는 눈빛에서  file 대장장이 167 20.02.1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