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어머니의 선물
100 하양 2019.12.21 14:12:31
조회 286 댓글 4 신고

 

 

어머니의 선물

 

나는 어머니에게서

세상을 선물 받았습니다

 

너무 어려서 철이 들기도 전에 받은

아니, 태어나면서부터 받은 선물이라서

선물인 줄도 몰랐습니다

 

내가 어머니 나이가 되고 보니

이제야 알 것 같습니다

 

나는 누구에게

그런 큰 선물을 주지 못했습니다

 

세상을 선물할 수 있는 사람은

아무나 되는 것이 아닐 것입니다

 

하느님이나 그런 큰 선물을 하는 줄 알았는데

그 하느님이 바로 나의 어머니인 줄

이제야 알았습니다

 

내가 철이 들어서 알았을 즈음에

어머니는 이 세상에 아니 계십니다

 

세상이 선물인 줄 알기 전에

서둘러 운명하셨기 때문입니다

 

지금은

하늘도 어머니로 보이고

나무도 어머니로 보이고

산도, 강도

모든 것이 다 어머니로 보입니다

 

내 것은 하나도 없고

오직 어머니 것으로만 보입니다

 

- 대안 스님 - 

9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기분 좋은 날  file new 대장장이 14 09:16:33
101회 이관순의 손편지/겨울 산사의 풍경소리   new 교칠지심 8 09:08:09
호감가는 7가지 짱이 되라   new 교칠지심 15 09:05:02
몸챙김(Bodyfulness)   new 교칠지심 21 08:59:36
♡ 상대방을 인정하라   new 청암 26 08:31:53
그냥 괜찮은 사람이 돼라  file new (1) 광솔 52 08:20:44
벗이 그리워지는 나이   new 네잎크로바 30 08:13:01
정말 미안합니다  file new (4) 대장장이 60 07:51:58
최영애, '회상'   new 나비샘 89 05:06:41
최영애, '가슴까지의 거리'   new 나비샘 103 05:06:35
최영애, '내 맘속 별들이 잠들어도'   new 나비샘 93 05:06:30
살다 보면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115 02:13:29
이젠 너를 내 가슴에 묻을래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94 02:04:02
감정이 잘 흐르게 하라  file new (1) 가연사랑해 79 01:58:31
싫증나지 않는 사람이 바로 당신  file new (1) 가연사랑해 73 01:57:16
멸치똥 – 복효근  file new 뚜르 58 00:32:27
형제간의 용서   new (1) 뚜르 62 00:21:36
사랑은 바보를 천재로 만든다   new (1) 강아지 65 00:15:40
끊긴 전화   new 강아지 38 00:15:06
사람이 웃고있을 때 많은 변화가 일어난다   new 강아지 47 00:14:3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