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 문경, 레일 바이크 -
17 ㅎГ얀그ㄹi움 2019.12.11 06:32:25
조회 134 댓글 0 신고

 

 

 

 

 

- 문경, 레일 바이크 -

            / 湖夜 이춘효 

 

 

끝없는 집착처럼

이 두 줄의 레일 끝에는

무엇이 기다리고 있다는 말인가

 

수평의 먹줄을 튕기며 번지는 기억,

싱싱한 냄새를 맡고 찾아오는 새떼처럼

무엇인가 담고자 하는 눈들이

진남역에 줄지어 서있다

 

상상은 끝나고,

레일 위의 4인식 장난감

지퍼 속에 담겨

페달을 저으면서

어떤 소리도 잠재울 것 같던

해묵은 근심들을 털어내고 있다

 

장년이 되어가면서

고독의 힘을 느끼면서

이 레일 위에서,

더 깊이 알게되는 우리라는

터널 속으로 밀어 넣는다

 

나를 자꾸 끌고가던 이 길,

끝나는 곳까지 가지 못한 채

어디로든 도망치지 못하게

회전판으로 유턴시켜 버린다

2019. 12. 10.

 

 

 

 

 

ㅎГ얀그ㄹi움 불현듯 새로운 갈증을 느꼈지.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농부의 후회   new 뚜르 75 09:38:52
어느 날 /선미숙   new 뚜르 73 09:38:48
마지막 결정자   new 뚜르 73 09:38:45
사랑은 이제  file new 대장장이 12 09:26:58
♡ 기쁨은 장소가 없습니다   new (1) 청암 25 08:39:33
기쁨 꽃  file new (1) 대장장이 26 08:22:34
그럴듯한사랑  file new (2) 대장장이 35 07:46:24
생각에도 리듬이 있어야 한다   new 네잎크로바 27 07:37:41
강연호, '별'   new 부산까치 32 04:33:06
강연호, '벌목'   new 부산까치 33 04:33:02
강연호, '바람의 정거장'   new 부산까치 53 04:32:56
천사메세지, 지하철   new 해맑음3 35 03:14:27
아직은 덜 외로운 사람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81 01:00:13
세 개의 문  file new (1) 하양 60 00:57:40
비밀애  file new (1) 하양 52 00:56:15
일찍 핀 꽃이 먼저 시든다  file new 하양 51 00:55:03
이보다 더 좋을 수 없다   new (2) 김용수 147 20.08.05
내 마음은 슬픈 바보   new 은꽃나무 88 20.08.05
오늘같이 비오는 날엔   new 은꽃나무 93 20.08.05
어째서 우리 인생길만은   new 은꽃나무 78 20.08.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