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겨울 이야기
38 가연사랑해 2019.12.09 19:20:36
조회 229 댓글 1 신고

 

겨울 이야기 / 서상기



외로움이 불어오는 날이면
나는 그대 숲에서 퍼져 나오는
별의 향기를 떠올립니다 

 


푸른 하늘에 손을 내밀며
생명을 태동하는 나무들처럼 

 


오묘하게 불어오는 그대 숨결은
일렁이는 진실한 바람이 되어 

 


황량한 숲길에 서있는 나를
다정히 안아줄 것만 같습니다 



시간이 흐를수록 끝없이 반짝이는
눈의 고백, 꽃의 향기, 숲의 사랑
문득 그대가 그립습니다 

 

5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내버려 둬라   산과들에 136 20.01.15
나는 생각하기를   산과들에 179 20.01.15
휘는 보리처럼   산과들에 90 20.01.15
생명, 살아 있음의 아름다운  file 대장장이 135 20.01.15
소중하고 귀한 연인  file (2) 대장장이 224 20.01.15
친구야 너는 아니?  file 대장장이 144 20.01.15
박노해 새 사진전- 단순하게 단단하게 단아하게   모바일등록 먹고기도하고.. 127 20.01.15
오늘  file (6) 광솔 529 20.01.15
작은 것 하나   (1) 도토리 153 20.01.15
나의 자리   (1) 도토리 145 20.01.15
동장군에게   (2) 도토리 156 20.01.15
남편의 새벽 출근   (1) 참이슬 126 20.01.15
♡ 가치 있는 인생   (6) 청암 429 20.01.15
오경옥, '겨울 바다'   (2) 나비샘 125 20.01.15
박노해, '겨울 날의 희망'   (2) 나비샘 157 20.01.15
안도현, '겨울 밤에 時 쓰기'   나비샘 120 20.01.15
장수매 /백승훈  file (2) 뚜르 114 20.01.15
민족(民族)주의 몰락  file (2) 뚜르 144 20.01.15
신비적 고통  file 뚜르 131 20.01.15
겨울바다에는 아버지가 산다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144 20.01.1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