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12월의 애상
100 하양 2019.12.06 11:00:34
조회 203 댓글 2 신고

 

 

12월의 애상

 

한해의 마지막 잎새가 설한에 흔들린다

 

윤슬되어 빛나는 하얀 서리가

삭풍에 꽃필 때면

여명의 안개 속에 숨죽인 뜨락이

고요하기만 하다.

 

가슴에 희로애락 안고 하얀 궁전 지으며

설원의 정원에서 막다른 길 부여잡은 12!

 

우둠지 기상에 가슴 쓸어내리며

끝 길 언저리에선 발걸음이

물 찾아 노니는 원앙의 깃털처럼

곱기만한데....

 

열두 개의 마음속에 꽁꽁 매어 있는 단상들

걸어온 시간들이 애환 속에 흔들리면

하얗게 하얗게 마음 비우며

저 길 끝에서 미련 없이 사라지리라.

 

- 김주화 - 

2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큰 손   new 강아지 1 00:23:48
특별한 행복   new 강아지 7 00:22:46
그럴 때에는   new 강아지 2 00:21:40
우리 엄마 / 詩人 윤보영 / 낭송 최경애   new 새벽이슬 9 20.01.26
그대에게/양현주   new 그도세상김용.. 61 20.01.26
새해에 바라는 것이 있다면   new 새벽이슬 63 20.01.26
겨울 편지/이해인   new 새벽이슬 53 20.01.26
인생길   new 도토리 74 20.01.26
푸른 가족   new 도토리 32 20.01.26
사랑하는 사람에게  file new (2) 대장장이 151 20.01.26
성공하기 위해서...   new 삶며사랑하며 59 20.01.26
인간의 인성...   new 삶며사랑하며 85 20.01.26
인생이 끝날까...   new 삶며사랑하며 62 20.01.26
♡ 참지 않았으면   new (4) 청암 105 20.01.26
희망하는 기쁨  file new (2) 하양 146 20.01.26
새해 아침에  file new (4) 하양 93 20.01.26
설날의 기도  file new 하양 84 20.01.26
하얀 와이셔츠  file new 뚜르 85 20.01.26
우리의 자화상  file new (2) 뚜르 123 20.01.26
피서 /이정록  file new 뚜르 55 20.01.2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