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미운 사람을 용서하는 시
20 도토리 2019.11.24 15:32:00
조회 117 댓글 1 신고


 미운 사람을 용서하는 시 / 정연복

 

당신 생각만 하면

피가 거꾸로 솟으면서

 

죽이고 싶도록

당신이 미울 때가 많았다.

 

용서를 생각해본 적이

가끔은 있었지만

 

당신을 용서하기에는

내가 받은 상처가 너무 컸다.

 

하지만 이제

미움의 칼날을 내려놓겠다

 

긴긴 세월 당신을 겨누고 있었던

녹슨 칼을.

 

당신을 너그럽게 다

용서하기 때문이 아니다

 

그 칼에 내 가슴 또한

노상 상처입음을 견딜 수 없어서다.

3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늙은 여자 / 유미애   뚜랑이 132 20.01.14
양떼구름 / 문혜연   뚜랑이 81 20.01.14
자유의 첫걸음  file 가연사랑해 162 20.01.14
믿음의 밭 위에서 꽃 피우는 사랑  file 가연사랑해 238 20.01.14
날마다 이런 오늘 되세요   그도세상김용.. 329 20.01.14
참 좋은 당신 항상 고맙습니다   그도세상김용.. 337 20.01.14
당신 감사했습니다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354 20.01.14
사랑은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261 20.01.14
인생에 세가지 여유로움   강아지 296 20.01.14
친구를 위한 기도   강아지 140 20.01.14
겨울 역(驛)  file (2) 하양 122 20.01.14
겨울나무가 침묵하는 것은  file (2) 하양 165 20.01.14
우정은   강아지 123 20.01.14
파도타기  file 하양 119 20.01.14
청춘/새뮤얼 올만   그도세상김용.. 83 20.01.13
이런 친구 너였으면 좋겠다/이해인   그도세상김용.. 176 20.01.13
냉골   (3) 도토리 117 20.01.13
나무의 동안거(冬安居)   (3) 도토리 123 20.01.13
생활!   산과들에 117 20.01.13
겨울 저녁에게   (1) 도토리 134 20.01.1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