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펌]지혜로운 논공행상
28 교칠지심 2019.11.19 19:42:28
조회 134 댓글 0 신고

 

지혜로운 논공행상

옛날 한 왕국이 이웃 나라와의
전쟁에서 큰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왕은 전쟁에 참여한 장수들과 신하들을
크게 치하하며 상을 내렸습니다.

그런데 전쟁에 참여했던 왕자가
왕을 찾아와 간청했습니다.

"왕이시여 이번 전쟁에 소자도 참전하여
공을 세웠으니 바라건대 대장군의
직위를 내려 주시옵소서."

왕은 순간 고민했습니다.
왕자가 전장에서 활약하기는 했지만
모든 군대를 이끄는 대장군의 직위를 받을 만한
큰 공을 세운 것은 아니었습니다.
그렇다고 단번에 거부하면 왕자에게
상처를 줄까 걱정된 왕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과인은 논공행상을 엄격하게 하는바,
왕자에게 대장군의 직위를 내릴 수 없다.
하지만 다른 신하들에게는 과인이
왕자에게 대장군의 지위를 내리려고 했는데
왕자가 그것을 거절했다고 말하겠다."

왕자는 영문을 알 수 없었습니다.
자신의 간절한 부탁을 거절한 아버지가
원망스럽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얼마 후 대장군의 직위를 거절한
왕자는 매우 공명정대하고 올바른 사람이라는
소문이 파다하게 퍼지며 왕자의 주변에
훌륭한 인재들이 모이기 시작했습니다.

그제야 왕의 의도를 눈치챈 왕자는
아버지의 지혜에 감탄했습니다.

 

4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슬픔의 무게  file 모바일등록 (2) 가을날의동화 258 20.09.10
아내의 따뜻한 격려   (1) 김용수 163 20.09.10
가위 바위 보 마음   (2) 도토리 246 20.09.10
생을 긍정하는 노래   (2) 도토리 274 20.09.10
꽃을 찬송함   (3) 도토리 309 20.09.10
인생의 세가지 여유로움   (2) 네잎크로바 206 20.09.10
어머니께 드리는 노래/ 이해인  file (1) 대장장이 126 20.09.10
♡ 인생의 계절   (4) 청암 170 20.09.10
그래 살자 살아보자  file (3) 대장장이 222 20.09.10
윤지영, '파국'   (2) 부산가람슬기 101 20.09.10
윤지영, '장래희망'   (2) 부산가람슬기 92 20.09.10
윤지영, '아침같은 사랑'   (2) 부산가람슬기 170 20.09.10
타인은 나를 비추는 거울   (2) 해맑음3 106 20.09.10
가을을 선물로 드릴게요  file 모바일등록 (5) 가을날의동화 330 20.09.10
힘들었어요?  file (4) 하양 249 20.09.10
가을의 속삭임  file (4) 하양 327 20.09.10
자부심을 갖고 머리를 높게 세우자  file (3) 하양 157 20.09.10
당신은 사랑입니다   강아지 170 20.09.10
내 인생 통장에는   강아지 153 20.09.10
오늘의 사랑   (1) 강아지 113 20.09.1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