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순리 /박종영
100 뚜르 2019.11.14 15:46:09
조회 114 댓글 0 신고

 

바람이 무슨 소리를 내며 호들갑이더냐
꽃은 피면서 피었다고 말을 숨기더냐
서럽게 진다고 눈물 소리 들어본 일 있었더냐

산들거리는 가을이
단풍 진 언덕을 넘으면서
숨 가쁘다고 노여워하더냐

오늘,
소중하게 열린 들녘에 가서
정성 어린 손으로 만져 주기를 원하는
구절초 한 무리 봉봉한 가슴 만지려다가
토라진 입술에 손을 물리고 말았네.

늦은 감은 있었으나
그때,
산맥 같은 가슴에 사랑의 순리로 그리움을 심고 오니
수줍은 마음이 콩콩거린다.


- 박종영 님

 

<사색의 향기>

 

3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최수영, '기도'   new 컬쳐쇼크 40 04:08:08
진장춘, '모두가 기도입니다'   new 컬쳐쇼크 44 04:08:04
존 베일리, '처음 것을 드립니다'   new 컬쳐쇼크 41 04:07:59
문제의 원인을 밖에서 찾지 말라   new 해맑음3 17 02:30:38
행복해진다는 것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36 01:53:20
삶의 뒤안길에서  file new (2) 하양 37 00:32:05
나는 이렇게 물었습니다  file new (2) 하양 39 00:30:21
누군가에게 안겨줄 가능성  file new (2) 하양 36 00:28:04
꽃비 내리는 날에   new (2) 강아지 42 00:09:11
꿈꾸는 아침   new (2) 강아지 36 00:08:41
동행   new (2) 강아지 44 00:08:10
사랑의 보약   new (1) 무극도율 86 20.07.04
보리수가 있는 집 / 원숙희  file new (1) 호야네집 90 20.07.04
기다림의 무게   new (1) 산과들에 102 20.07.04
그래서 우린 멈추지 못한다   new (1) 산과들에 101 20.07.04
차가움에 데어 본 사람은 안다   new (1) 산과들에 101 20.07.04
~♡о³°``″ 내 마음 나도 몰라~ ″``°³о♡~  file new (1) 89 20.07.04
최고의 명예   new (3) 뚜르 159 20.07.04
연애 /신미나   new (1) 뚜르 131 20.07.04
함께 모여 수행하는 곳 - 총림(叢林)   new (1) 뚜르 124 20.07.0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