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지혜로운 논공행상
13 김용수 2019.09.20 17:04:36
조회 122 댓글 0 신고

지혜로운 논공행상


옛날 한 왕국이 이웃 나라와의
전쟁에서 큰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왕은 전쟁에 참여한 장수들과 신하들을
크게 치하하며 상을 내렸습니다.

그런데 전쟁에 참여했던 왕자가
왕을 찾아와 간청했습니다.

"왕이시여 이번 전쟁에 소자도 참전하여
공을 세웠으니 바라건대 대장군의
직위를 내려 주시옵소서."

왕은 순간 고민했습니다.
왕자가 전장에서 활약하기는 했지만
모든 군대를 이끄는 대장군의 직위를 받을 만한
큰 공을 세운 것은 아니었습니다.
그렇다고 단번에 거부하면 왕자에게
상처를 줄까 걱정된 왕은
이렇게 말했습니다.

"과인은 논공행상을 엄격하게 하는바,
왕자에게 대장군의 직위를 내릴 수 없다.
하지만 다른 신하들에게는 과인이
왕자에게 대장군의 지위를 내리려고 했는데
왕자가 그것을 거절했다고 말하겠다."

왕자는 영문을 알 수 없었습니다.
자신의 간절한 부탁을 거절한 아버지가
원망스럽기도 했습니다.

그리고 얼마 후 대장군의 직위를 거절한
왕자는 매우 공명정대하고 올바른 사람이라는
소문이 파다하게 퍼지며 왕자의 주변에
훌륭한 인재들이 모이기 시작했습니다.

그제야 왕의 의도를 눈치챈 왕자는
아버지의 지혜에 감탄했습니다.





똑똑한 사람은 지금 걷기 위한
발밑을 살필 줄 아는 사람이지만,
현명한 사람은 계속 발을 딛고
걸어갈 길을 살필 줄 아는 사람입니다.

당장 눈앞에 놓인 것을 움켜잡고 싶을 때
그것 뒤에 놓인 것이 무엇인지 살필 줄 아는
지혜가 있었으면 합니다.


# 오늘의 명언
행복에 이르는 길은 욕심을 채울 때가 아니라
비울 때 열린다.
– 에피쿠로스 –


3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좋은글 아침메일 서비스 종료 안내  (12)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4)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9)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아름다운 가을길  file new 54 10:48:23
두통약을 끊어라   new 교칠지심 23 10:24:17
실체 없는 것   new 떠도는방랑자 24 10:20:33
꿈을 이루지 못하는 이유...   new 떠도는방랑자 32 10:17:58
다른 각도에서 바라보기   new 교칠지심 23 10:17:00
자신의 삶을 사랑하라  file new 하양 44 10:11:22
생명은 하나의 소리  file new 하양 39 10:08:56
나무 같은 사람  file new 하양 36 10:07:50
잠시, 기대며 살자 / 김정한  file new shffo10 40 10:00:15
세월과 인생  file new 야혼 48 09:44:52
나를 위로하기...   new 떠도는방랑자 22 09:35:53
나를 아프게 하지 말라   new 네잎크로바 23 09:20:16
♡ 행동하는 자만이 기회를 낚는다   new (2) 청암 44 08:48:43
☘우리 그리움은 통화 중/ 홍수희  file new 뚜르 66 07:15:22
편함이 나태가 되는  file new 뚜르 60 07:10:00
포기하지 마십시오   new 뚜르 57 07:07:34
☆ 임정일 '그리움 지우기' ☆  file new Nolboo 47 06:45:04
☆ 임숙희 '가끔은 그렇게 살고 싶다' ☆  file new Nolboo 53 06:44:56
가치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25 00:52:44
살아보니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48 00:46:5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