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환상의 복식조처럼
100 하양 2019.09.09 12:10:35
조회 245 댓글 4 신고

 

 

 

환상의 복식조처럼

 

세상에 길들여지지 않은,

세상이라는 야생마가 어떠한 움직임을 보이더라도

능란하게 다루는 기수의 지혜를 배워야 합니다.

 

인생에 어찌 정답이 있다고 말할 수 있겠어요.

이거 아니면 안돼 그런 거 없습니다.

 

무엇보다 소중한 답은

지금 내 앞에 있는 나만의 답입니다.

 

못이 있으면 못으로 쓰면 됩니다.

바늘이 있으면 바늘로 쓰면 됩니다.

 

그런데 서툰 목수는 굳이 못을 두들겨

바늘의 의미를 두어 만들려 하고

바늘을 녹여 못으로 만들려 합니다.

바늘은 바늘대로 쓰면 됩니다.

못은 못질을 하면 됩니다.

 

쓰임새대로 쓸 줄 알아야 합니다.

 

논객이 대안도 없이 비평만 하는 세상일지라도,

호흡이 잘 맞는 말과 기수처럼

세상과의 팀워크를 잘 맞추어 나가야 합니다.

 

환상의 복식조처럼...

 

- 도종환 외, ‘내 평생 잊지 못할 일- 

6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정형외과 / 심언주   new 뚜랑이 42 16:51:36
가객 / 홍인숙   new 뚜랑이 39 16:50:57
돌의 새 / 장석남   new 뚜랑이 35 16:50:19
날마다 이런 오늘이 되세요  file new (2) 대장장이 94 15:56:23
향기가 전해지는 사람  file new (2) 대장장이 126 14:06:20
모네   new 산과들에 60 12:23:27
현대의 기도   new 산과들에 75 12:16:43
통곡   new 산과들에 61 12:14:44
부자 되세요   new (2) 도토리 74 11:53:38
위문공연   new (1) 도토리 83 11:52:15
[오늘의 좋은글] 불행 피하기  file new 책속의처세 71 11:40:11
대상없는 편지  file new (2) 대장장이 83 11:38:57
시낭송 모음1   new 새벽이슬 45 11:33:13
카톡세상  file new 솔새 90 11:25:55
서로에게 소중한 친구   new 새벽이슬 95 11:16:07
입김   new 도토리 94 10:59:03
가슴으로 느낄 수 있는 친구   new 새벽이슬 88 10:45:25
울 막내 아들 쿠키 이야기  file new 참이슬 69 09:50:50
세명의 도적   new 교칠지심 76 09:40:16
주방장의 자존심   new 교칠지심 70 09:37:4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