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가난한 마음의 행복
12 토기쟁이 2019.08.25 05:35:46
조회 409 댓글 4 신고



                     


           가난한 마음의 행복


            비우면 그이상이 채워집니다


            마음이든, 물건이든

            남에게 주어, 나를 비우면  

            그 비운만큼 반드시 채워집니다.

            남에게 좋은 것을 주면 준 만큼

            더 좋은 것이 나에게 채워집니다.


           좋은 말을 하면 할수록 더좋은 말이 떠오릅니다.

           좋은 글을 쓰면 쓸수록 그만큼 더 좋은 글이 나옵니다.


           그러나 눈 앞의 아쉬움 때문에 그냥 쌓아 두었다가는

           상하거나 쓸 시기를 놓쳐버리면 무용지물이 되고 맙니다.


           좋은 말이 있어도 쓰지 않으면 그 말은 망각 속으로

           사라지고 더 이상 좋은 말은 떠오르지 않습니다.


           나중에 할 말이 없어질까 두려워

           말을 아기고 참으면 점점 벙어리가 됩니다. 


           우리의 마음은 샘물과 같아서

           퍼내면 퍼낸 만큼 고이게 마련입니다.


          나쁜 것을 퍼서 남에게 주면 더 나쁜것이 쌏이고

          좋은 것을 퍼서 남에게 주면 더 좋은 것이 쌓입니다.


          참 신기합니다.

          그냥 쌓이는 게 아니라 샘솟듯 솟아

          나서 우리 마음을 가득 채우니 말입니다

          가난이 두렵다고 과도한 재물을 탐하지 말 것이며,

          부자의 있음을 비방하여

          자신의 무능을 비호하지 말아야 합니다.


         차고 넘치면,비우면 가득하다는

         진실을 생각하며 살아가고 싶습니다


                        

                       - 최복현『가난한 마음의 행복』중에서




9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좋은글 아침메일 서비스 종료 안내  (11)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4)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9)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결혼   new 산과들에 22 21:01:35
유산   new 산과들에 24 20:58:39
이쑤시개 슈퍼스타   new 산과들에 17 20:56:56
가시나무   new 김용수 57 16:24:54
9월의 가을빛 감성이여~  file new 78 13:39:46
가을빛 계절의 노래!  file new 78 13:17:57
짧아지는 가을빛 햇살!  file new 60 13:10:26
북천에서/김수향   new 김용호 46 12:21:05
미안한 고백/글,김미선,낭송,이숙영   new 새벽이슬 55 12:14:43
언행이 같아야  file new (1) 하양 95 11:48:41
내 일생에 몇 명이나 될까  file new (1) 하양 109 11:48:00
따뜻한 편지  file new 하양 95 11:47:18
사랑이 아프더라 / 풀피리 최영복   new 새벽이슬 68 11:30:01
따뜻한 말 한마디 웃음 한번   new 네잎크로바 134 09:05:41
[펌]세상에서 가장 강한 사람   new 교칠지심 102 08:50:11
어른다운 어른   new (1) 교칠지심 111 08:48:59
[펌]매니큐어를 바르다   new 교칠지심 63 08:47:26
가슴의 노래   new (1) 도토리 60 08:32:33
♡ 그대를 사랑하므로   new (2) 청암 137 07:53:43
친정엄마   new 뚜르 166 07:13: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