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인생의 빛과 어둠이 녹아든 나이
100 하양 2019.08.24 11:47:46
조회 254 댓글 2 신고

 

 

인생의 빛과 어둠이 녹아든 나이

 

나이가 들면서

그 드는 나이만큼 깊어지는 것들이 있다.

 

군데군데 자리 잡아가는 주름 사이로

옹송그린 세월을 덧없다고 하지 않는 것은

세월이 흐르면서

더욱 아름다워지는 것들이 있기 때문이다.

 

주름이 늘어간다는 것은

마음으로 볼 수 있는 것들이 늘어간다는 것이다.

 

다른 사람의 속도에 신경 쓰는 일보다

자신이 가진 능력에 맞는

알맞은 속도를 헤아릴 줄 알게 된다.

 

평면적으로 보지 않고 둥글둥글 전체를 보게 되고

지식보다는 지혜로운 말씀을 따르게 된다.

 

날카롭던 것들은 유연하게,

상처는 치유의 흔적으로.

 

내게 없는 것,

내게서 떠나는 것에 집착하지 않고

내게 있는 것,

내게로 오는 것에 감사하는 법을 알게 되는 것이

바로 나무의 나이테같이 세월 앞에

넉넉해지는 나이 덕분이다.

 

모두 살아오면서 저마다의 연륜이 몸에 배고,

인생의 빛과 어둠이 녹아든 양만큼

적절한 빛깔과 향기를 띠는 것이다.

 

그리고 어느 나이에 이르기 전에는

이해할 수 없는 감히 도달할 수 없는

사유의 깊이가 있는 것이다.

 

- 인애란, ‘그대 홀로 있기 두렵거든-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다   new 김용수 10 17:50:21
겨울나무 속 꽃   new 도토리 51 14:10:21
지는 것   new 도토리 46 13:52:45
꽃의 말   new 도토리 33 13:51:55
당신의 냄새  file new 대장장이 78 13:49:16
고향이라는 짐   new 산과들에 36 13:37:23
설레는 밤의 생각   new 산과들에 35 13:32:43
고향은 언제나 봄이다   new 산과들에 27 13:26:42
봄이 오면 나는  file new (2) 대장장이 65 13:07:39
봄의 전령 풍년화 복수초  file new 73 12:02:05
옛 어른들의 교훈  file new (2) 하양 123 11:53:26
어깨 한 번만 빌려줄래요  file new (2) 하양 144 11:51:44
그리운 것은 멀리 있다  file new (2) 하양 125 11:50:21
애인 구함/최정란   new 그도세상김용.. 42 11:13:41
행복/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59 10:24:36
처음 접시 / 최문자   new 36쩜5do시 47 10:05:55
아기 앞에서 / 김기택   new 36쩜5do시 33 10:05:11
사랑 / 오세영   new (1) 36쩜5do시 61 10:04:35
풍년화 /백승훈  file new 뚜르 68 10:01:48
기분 좋은 날  file new 대장장이 129 09:16:3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