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마음의 문을 닫지 말고 열어 두어라
13 김용수 2019.08.22 12:55:57
조회 171 댓글 0 신고

마음의 문을 닫지 말고 열어 두어라

결코 아는 자가 되지 말고
언제까지나 배우는 자가 되어라
"마음의 문을 닫지 말고
항상 열어두도록 하여라.

졸졸 쉴새없이..흘러내리는
시냇물은 썩지 않듯이,
날마다 새로운 것을 받아들이는
사람은 언제나 활기에 넘치고,
열정으로 얼굴에 빛이 납니다.

고여있지 마시길 . . .
멈춰있지 마시길 . . .

삶은 지루한 것이 아닙니다.
삶은 권태로운 것이 아닙니다.

삶은 신선해야 합니다.
삶은 아름다운 것입니다.
삶은 사랑으로 가득차 있습니다.
자신이 하는 일에 열중하고 몰두할 때
행복은 자연히 따라옵니다.

결코 아는 자가 되지 말고
언제까지나 배우는 자가 되십시오. , .

고민은 어떤 일을 시작하였기 때문에
생기기보다는 일을 할까 말까 망설이는
데에서 더 많이 생긴다고 합니다.

망설이기보다는 불완전한 채로 시작하는 것이
한 걸음 앞서는 것이 되기도 합니다.

새로움으로 다시 시작해 보세요.
그리고 어떠한 경우라도 마음의 문을
닫지 말고 항상 열어두도록 하세요.

마음의 밀물과 썰물이 느껴지지 않나요,?
밀물의 때가 있으면,
썰물의 시간이 있기 마련입니다.

삶이란, 어쩌면 행복과 불행,기쁨과 슬픔,
행운과 고난의 연속 드라마인 것을 . . .

하루치의 발전된 삶이
아름다운 당신에게도 있기를 소망합니다.

3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지도자는 측근을 조심하라  file new (1) 뚜르 77 19.09.22
너의 고통을 개방하라  file new (1) 뚜르 65 19.09.22
☘마음이 깜깜할 때 / 홍수희  file new (1) 뚜르 68 19.09.22
가을의 시  file new 토기쟁이 65 19.09.22
상처의 노래   new (1) 도토리 58 19.09.22
사랑의 휘파람   new (1) 도토리 57 19.09.22
사랑의 행복   new (1) 도토리 68 19.09.22
사랑의 일   new (1) 도토리 53 19.09.22
첫눈 생각   new 산과들에 67 19.09.22
내 이름   new 산과들에 64 19.09.22
문 앞에 있는 이별   new 산과들에 88 19.09.22
사랑보다 고귀한 것이 있을까  file new (1) 토기쟁이 109 19.09.22
가슴깊이 흐르는 가을 사랑  file new 토기쟁이 133 19.09.22
따뜻한 커피 한 잔  file new 하양 122 19.09.22
할 말이 없으면 침묵을 배워라  file new (1) 하양 137 19.09.22
마음먹은 만큼 행복해진다  file new (1) 하양 148 19.09.22
너무 완벽하면 친구가없다   new 네잎크로바 114 19.09.22
♡ 버림받기 전에 먼저 버려라   new (2) 청암 179 19.09.22
☆ 리처드 윙 '백지 같은 기도' ☆  file Nolboo 157 19.09.22
☆ 라인홀드 니버 '평온함을 비는 기도' ☆  file Nolboo 130 19.09.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