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시간이 흘러간다는 것은
100 하양 2019.08.22 11:22:25
조회 245 댓글 3 신고

 

 

시간이 흘러간다는 것은

 

시간이 흘러간다는 것은

말라버린 나뭇가지에 새순을 돋게 하는 일이며

얼어붙은 동토에서 아름다운 장미꽃

한 송이를 피워내는 일이다

 

시간이 흘러간다는 것은

소년은 청년이 돼가는 일이며

청년은 중년이 돼가는 일이고

중년은 노년이 돼가는 일이다

 

시간이 흘러간다는 것은 어느 날 문득

가슴이 통하는 어느 한 사람을 만나

애틋한 연정을 느끼게 하는 일이며

가슴이 벅차오르도록 아름다운 모습으로

사랑을 키워가는 일이다.

 

시간이 흘러간다는 것은 어느 한 사람이 없으면

삶의 의미조차 없는 것처럼 사랑을 하다가

어느샌가 문득 얼음 조각을 삼켜버린 것 같은

사랑의 아픔을 만들어 내는 일이다

 

시간이 흘러간다는 것은 심장이 멎을 것 같던

가슴의 통증마저 무뎌지게 치유해 가는 일이고

가슴 속에서 영원히 지우고 싶지 않았던

아름답고 애틋했던 기억들마저

흐릿하게 지워가는 일이다

 

시간이 흘러간다는 것은

작은 틈새도 없이 촘촘히 박혀 있던

사랑의 마음속에 미움이 스며들게 하는 일이며

퍼렇게 날이 선 미움조차도 아련한 그리움으로

승화시켜가는 일이다.

 

시간이 흘러간다는 것은 누군가의 기억 속에서

내가 지워져 가는 일이며

나의 기억 속에서 누군가에 대한 기억이

조금씩 지워져 가는 슬픈 일이다

 

- 문경찬 - 

8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좋은글 아침메일 서비스 종료 안내  (11)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4)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9)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가시나무   new 김용수 31 16:24:54
9월의 가을빛 감성이여~  file new 60 13:39:46
가을빛 계절의 노래!  file new 59 13:17:57
짧아지는 가을빛 햇살!  file new 46 13:10:26
북천에서/김수향   new 김용호 40 12:21:05
미안한 고백/글,김미선,낭송,이숙영   new 새벽이슬 42 12:14:43
언행이 같아야  file new (1) 하양 74 11:48:41
내 일생에 몇 명이나 될까  file new (1) 하양 78 11:48:00
따뜻한 편지  file new 하양 70 11:47:18
사랑이 아프더라 / 풀피리 최영복   new 새벽이슬 54 11:30:01
따뜻한 말 한마디 웃음 한번   new 네잎크로바 113 09:05:41
[펌]세상에서 가장 강한 사람   new 교칠지심 89 08:50:11
어른다운 어른   new (1) 교칠지심 98 08:48:59
[펌]매니큐어를 바르다   new 교칠지심 54 08:47:26
가슴의 노래   new (1) 도토리 50 08:32:33
♡ 그대를 사랑하므로   new (2) 청암 104 07:53:43
친정엄마   new 뚜르 157 07:13:22
부레옥잠 /백승훈  file new 뚜르 149 07:13:19
탱자 한 알 /홍수희  file new 뚜르 152 07:13:14
☆ 신미향 '내 그리운 사람아' ☆  file new Nolboo 163 05:06: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