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만나고 싶습니다 / 정미화
100 뚜르 2019.08.22 08:07:26
조회 179 댓글 0 신고

 

 

초롱등 어스름한 찻집
다정함으로 물씬 풍겨 다가오는
고요한 창 밖의 저녁 놀

넉넉한 찻잔 위로
모락이 피어오르는 하얀 물결 뒤로
그리움의 얼굴 하나 보고 싶습니다.

지나는 바람에도
넘쳐흐르는 그리움은
아무리 넉넉한 마음으로
다 잡으려 해도
자꾸만 얼굴 하나 그려집니다.

이런 날
한마디 말을 건네지 않아도
그저 마주보며
이 가을을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서로의 눈빛으로
그동안의 쌓인 그리움
새록이 피워내며
이 밤을 하얗게 보내고파집니다.

조용히 흐르는
가슴의 대화만으로도
행복해질 그 사람을 만나고 싶습니다.


- 정미화 님

 

<사색의 향기>

 

5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날마다 보고싶은 그대  file new (1) 가연사랑해 88 09:14:40
가을과 함께 떠난 당신  file new 하양 62 09:00:16
사랑은 아주 작은 관심입니다  file new (1) 가연사랑해 87 08:56:12
나 그대에게 가는 길이  file new (2) 하양 70 08:45:14
기차가 기적을 울리는 이유  file new (2) 하양 99 08:44:27
♡ 서로를 존중하고 존경하는 마음   new (4) 청암 119 08:02:30
어떤 하루  file new (2) 대장장이 181 05:20:10
그리워지는 시절  file new (2) 대장장이 152 04:05:39
박노해, '그해 겨울나무 1'   new 나비샘 86 03:38:16
박노해, '그해 겨울나무 2'   new 나비샘 63 03:38:12
박노해, '그해 겨울나무 3'   new 나비샘 63 03:38:08
연잎밥  file 모바일등록 new (1) 가을날의동화 99 02:05:27
조금 부족한 듯이   new (1) 강아지 119 00:09:35
서로 위안이 되는 사람   new (1) 강아지 115 00:08:17
2% 부족함이 행복을 준다   new (1) 강아지 110 00:07:15
12월의 촛불기도/이해인   새벽이슬 89 19.12.06
다시 일어서는 힘   김용수 127 19.12.06
고마운 사람  file 대장장이 162 19.12.06
늙은 새는 날아간다  file 대장장이 132 19.12.06
인생의 찬가/롱펠로우   그도세상김용.. 93 19.12.0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