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만나고 싶습니다 / 정미화
100 뚜르 2019.08.22 08:07:26
조회 167 댓글 0 신고

 

 

초롱등 어스름한 찻집
다정함으로 물씬 풍겨 다가오는
고요한 창 밖의 저녁 놀

넉넉한 찻잔 위로
모락이 피어오르는 하얀 물결 뒤로
그리움의 얼굴 하나 보고 싶습니다.

지나는 바람에도
넘쳐흐르는 그리움은
아무리 넉넉한 마음으로
다 잡으려 해도
자꾸만 얼굴 하나 그려집니다.

이런 날
한마디 말을 건네지 않아도
그저 마주보며
이 가을을 이야기하고 싶습니다.

서로의 눈빛으로
그동안의 쌓인 그리움
새록이 피워내며
이 밤을 하얗게 보내고파집니다.

조용히 흐르는
가슴의 대화만으로도
행복해질 그 사람을 만나고 싶습니다.


- 정미화 님

 

<사색의 향기>

 

5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지도자는 측근을 조심하라  file new (1) 뚜르 77 19.09.22
너의 고통을 개방하라  file new (1) 뚜르 65 19.09.22
☘마음이 깜깜할 때 / 홍수희  file new (1) 뚜르 68 19.09.22
가을의 시  file new 토기쟁이 65 19.09.22
상처의 노래   new (1) 도토리 58 19.09.22
사랑의 휘파람   new (1) 도토리 57 19.09.22
사랑의 행복   new (1) 도토리 68 19.09.22
사랑의 일   new (1) 도토리 53 19.09.22
첫눈 생각   new 산과들에 67 19.09.22
내 이름   new 산과들에 64 19.09.22
문 앞에 있는 이별   new 산과들에 88 19.09.22
사랑보다 고귀한 것이 있을까  file new (1) 토기쟁이 109 19.09.22
가슴깊이 흐르는 가을 사랑  file new 토기쟁이 133 19.09.22
따뜻한 커피 한 잔  file new 하양 122 19.09.22
할 말이 없으면 침묵을 배워라  file new (1) 하양 137 19.09.22
마음먹은 만큼 행복해진다  file new (1) 하양 148 19.09.22
너무 완벽하면 친구가없다   new 네잎크로바 114 19.09.22
♡ 버림받기 전에 먼저 버려라   new (2) 청암 179 19.09.22
☆ 리처드 윙 '백지 같은 기도' ☆  file Nolboo 157 19.09.22
☆ 라인홀드 니버 '평온함을 비는 기도' ☆  file Nolboo 130 19.09.2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