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어려울 때 얻는 친구
13 김용수 2019.08.21 14:42:32
조회 245 댓글 1 신고

어려울 때 얻는 친구

사람이 살다보면
참으로 어려울 때가 있지요.

그럴 때 
우리는 좋은 친구 하나 있었으면 
하고 생각을 하지요

그러나, 
내가 어려울 땐 
좋을 때 만나던 친구는
보이지 않는 법 입니다.

진정한
우정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친구가 
어려움에 처 했을때, 

최선의 정성을 다하여
마치 나의 일처럼 돌봐 주는 일, 

이것이 바로
진정한 우정 입니다.

요즘, 
모두들 어렵다고 합니다.

그러나, 
우리 곁에는 나보다 못한, 

 

정말 끼니를 간신히 이어갈 정도로
소리없이 울고 있는
불행한 사람이 많습니다.

나이 든 나에게도 사업에 실패하고
홀로 외롭게 살아가는 친구가 하나 있습니다.

엊그제 그 친구가 사는 단칸 방을 찾아가 
친구와 작은 정을 나누고 있었습니다.

그 때 빈병이나 
헌 신문지 있으면 달라고
할머니가 문을 두드렸습니다.

친구는 "잠깐 계세요" 하더니
몇개 남은 라면을 몽땅 비닐봉지에 싸서
"이거 빈병이예요" 하면서,

할머니에게 드리는 것 이었습니다.

꽁꽁얼은 할머니의 얼굴에서 글썽이는 

감사의 눈물을 보았습니다.

고맙다는 인사를 몇 번이나 하고
리어카를 끌고 어데론가 바쁘게 가시는
허리굽은 그 할머니의 뒷 모습...

당장 자기도 먹을게 없으면서 
자기보다 더 불행한 이를 돕는
친구의 마음...

몇끼를 굶어도 배 부를 것 같은
광경 이었습니다.

이 사람아 다 주어 버리면 친구는 어쩌려고..."
"응.. 별것도 아닌데... 뭘... 난...
할머니 보다 젊으니까

 

몇끼 굶어도 돼...
그리고, 친구가 내 옆에 있지 않나.
안 먹어도 든든해..."

한 때 넉넉했던 시절...
그렇게 아끼지 않고 배풀던 친구...

어쩌다, 이 친구가 이리 되었는지,
나도 넉넉치 못해 이 고운 친구에게
큰 도움을 주지 못 합니다.

그러나 친구의 낮은 삶을 보며 
부끄러운 마음뿐이 었습니다.

그렇습니다.
우리네 세상... 애써, 감추려는 아픔 보다
어루만져야 할 부끄러움이 훨씬 많습니다.

 

찾아가야 합니다.

 

찾아가서 따뜻이 어루만져 주는
친구가 되세요.

나의 작은 정성이 그에게 큰 희망이 되고, 
나의 작은 위로가 그의 불행을 반으로 줄일 수 

있습니다.

남을 도울 때는 기쁜 마음으로 다가 가세요.
두배로 안겨오는 행복을 느끼 실 겁니다.

평소, 입장을 바꾸어 생각해 보면 
나는 불행하지 않을거라는 보장이 없는
불안한 이 세상에 살아 가면서 진정한 친구하나
곁에 두고 살면 얼마나 든든 하겠습니까...

어려울 때 찾아가 손잡아 주는 친구가 
진정한 친구 입니다.

내가 어려울 때 비로소
진정한 친구를 얻게 됩니다.

-좋은 글 中에서-

우리 님들~
우리가 살아가는 한세상

서로가 서로에게
얼마나 所重(소중)한 存在(존재)로

살아가고 있는지요.

他人(타인)에게 있어 
所重한 사람이 되려면 

먼저
他人을 所重히 생각하고

配慮(배려)하는
마음이 있어야 하겠습니다.

健康(건강)조심 하시고
親舊(친구)들 만나

茶(차) 한잔 (소주한잔)나누시는
餘裕(여유)롭고

幸福(행복)한 나날 되세요~^^ 

 

3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그날 아침  file 대장장이 109 19.11.11
[오늘의 명언] 지금 이 순간의 소중함을 일깨워 주는 명언 4가지  file 책속의처세 87 19.11.11
빼빼로데이의 사랑가   (2) 도토리 122 19.11.11
기분 좋은사람   단주님 125 19.11.11
사랑은 줄수록 아름답다   네잎크로바 102 19.11.11
빼빼로데이의 노래   (1) 도토리 77 19.11.11
♡ 위대한 미덕은 자신을 아는 것이다   (4) 청암 131 19.11.11
단풍잎의 노래   (1) 도토리 108 19.11.11
기도하는 사랑  file 하양 119 19.11.11
사랑하는 마음은  file (2) 하양 144 19.11.11
그래도 사람이 좋다  file (2) 하양 135 19.11.11
그렇게 아름다운 기억으로   김용수 80 19.11.11
홀로선 나무..  file shffo10 108 19.11.11
아프지 않은 사람은 없다  file (2) 대장장이 204 19.11.11
턴 투워드 부산   (2) 뚜르 104 19.11.11
가치 있는 적, 더 가치 있는 친구  file 뚜르 156 19.11.11
재판장과 나뭇가지  file (2) 뚜르 137 19.11.11
우리는 작은사랑으로도 행복하다  file (2) 대장장이 207 19.11.11
고창수, 여행   동방박SA 77 19.11.11
김동리, 기차 여행   동방박SA 88 19.11.1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