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펌]사랑하는 엄마에게
26 교칠지심 2019.08.20 09:06:41
조회 125 댓글 0 신고

 

사랑하는 엄마에게

어느덧 50 중반을 훌쩍 넘긴 저는
오래전 아내와 사별하고 재혼을 생각해 보기도 했지만
어찌하다 보니 혼자서 아들을 키우며
지금껏 살아왔습니다.

엄마 없이 자란 아들이 가끔 저를 엄마처럼
의지할 땐 누구보다 가슴이 아팠지만,
어린 아들이 어디 가서 편부가정이라는
티가 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했습니다.

하지만, 아들이 사춘기가 되니 자연스럽게 서먹해졌고
저도 이제 아들이 다 컸다고 생각하니깐
조금씩 소홀해지기도 했습니다.

결국 아들이 입대하는 날 마중조차
제대로 하지 못했습니다.

그리고 군대 간 아들로부터 편지가 왔습니다.
편지는 제목은 '사랑하는 엄마에게'로
시작하고 있었습니다.

 

2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좋은글 아침메일 서비스 종료 안내  (11)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4)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9)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늦게라도 해봐야 하는 게 있다   new 교칠지심 12 12:15:31
[펌]나의 진정한 영웅   new 교칠지심 9 12:13:55
그분들의 유머, 유쾌한 대화   new 교칠지심 13 12:12:56
무엇이 되느냐가 더 중요하다  file new (1) 하양 29 11:15:00
가을을 닮고 싶습니다  file new 하양 29 11:13:32
인생의 조화  file new 하양 15 11:12:26
마음만은 청춘 18세~  file new 25 10:42:48
오늘도 좋은 하루!  file new 34 10:42:08
커피 향기 즐기는 마음!  file new 19 10:40:53
제3의 법칙   new 뚜르 75 08:20:01
바닷가에서  file new 뚜르 73 08:19:58
상처는 치유될 수 있다  file new 뚜르 83 08:19:53
♡ 좋은 시작은 반완성이다   new (1) 청암 77 07:46:09
☞ 가을에 오시는 님 / 오광수 ☜  file new 독도SA랑 118 06:15:01
☞ 내가 당신에게 행복이길 .... / 오광수 ☜  file new 독도SA랑 113 06:14:57
☞ 당신은 정말 소중한 사람입니다. / 오광수 ☜  file new 독도SA랑 122 06:14:52
가슴속에 묻어둔 이야기로/전혜령   new 김용호 58 02:28:49
살면서 놓치고 싶지않은 사람  file new 가연사랑해 112 01:51:58
마음에 묻는 사랑이 아름다운 이유  file new 가연사랑해 80 01:49:51
일 곱 색 깔 의 하 루   new 가연사랑해 83 01:48:3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