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상처 입은 꽃을 영원히 기억해야 한다
100 뚜르 2019.08.15 09:36:38
조회 142 댓글 0 신고




빨래터에서 얼굴에 젖살도 빠지지 않은
여자아이들이 모여 수다를 떨고 있습니다.
빨래는 아주 힘든 노동입니다.

하지만 답답한 날씨에 시원한 물가에서
친구들과 함께 평범한 이야기를 함께 나누며
별 대단치도 않은 일에 까르륵 웃는 것이
너무나 즐겁고 행복했습니다.

그런데 갑자기 나타난 일본인들이 여자아이들을
강제로 데려갔고, 그 이후 아이들은 다시는
환하게 웃지 못했습니다.

4년 동안 부산과 일본, 대만을 거쳐 홍콩, 중국,
베트남, 싱가포르, 인도네시아를 끌려다니며
강제로 일본군 위안부 생활을 해야만 했습니다.
이 말도 안 되는 비극은 소녀들의 삶을 모두 무너뜨렸고,
새하얗던 소녀의 얼굴은 흙빛으로 변해갔습니다.

목숨을 걸고 도망치기도 했습니다.
그러나 극악무도한 일본군에게 다시 잡혀
때릴 데도 없는 어린 소녀를
때리고 또 때렸습니다.

빨래터에서 친구들과 끌려간 이효순 할머니.
21살, 너무도 꽃다운 나이에 다시 고국으로 돌아왔지만
꿈에 그리던 고향으로 향할 수 없었습니다.
그토록 그리워했고 미치도록 가고 싶었지만,
그럴 수 없었습니다.

"집에는 부끄러워서 못 가겠어..."

그리고 2015년 5월 27일,
91세의 이효순 할머니는 마음속 한을 풀지 못한 채
마지막 순간까지 이렇게 말했습니다.

"그냥 남들처럼 결혼해서 애 낳고
그렇게 살고 싶었어."

==========================================

저들은 지금도 거짓을 말합니다.
'어떤 강제도 없었다. 그들은 돈 때문에
스스로 자원한 것이다.'

저들은 지금도 거짓을 주장합니다.
'우리는 지금까지 최선을 다해 책임을 다했다.
지금 이러는 것은 결국 돈 때문이다.'

저들은 지금도 거짓 앞에 당당합니다.
'우리는 과거에 어떠한 것에도
사과할 일을 하지 않았다.'

우리들이 진정으로 원하는 것은
당연한 진실을, 분명한 역사를, 당당한 사과를
그들에게 원할 뿐입니다.





꽃다운 나이에 어린 소녀는 어느덧
주름과 백발이 가득한 할머니가 되었습니다.
목숨을 걸고 지하갱도에서 석탄을 캐던 소년은
자식 얼굴도 알아보지 못할 정도의
할아버지가 되었습니다.

오늘은 8월 15일 74주년 광복절입니다.
잘못된 역사는 잊히는 순간 또다시 반복됩니다.
다시는 짓밟힌 할머니와 착취당한 할아버지가
우리 역사에 등장하지 않기를
간절히 기원합니다.


# 오늘의 명언
우리가 강요에 못 이겨 했던 그 일을
역사에 남겨두어야 한다.
- 김학순 할머니 -

 

<따뜻한 하루> 

8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엄마와 고향   (1) 도토리 90 19.09.11
두가지 색을 가진 사람즐   네잎크로바 115 19.09.11
민족의 대명절 추석 한가위!  file 193 19.09.11
◎ 달빛기도   (4) Blueming 408 19.09.11
맛을 내며 살고 싶습니다  file (2) 토기쟁이 165 19.09.11
자신감은 마법 가루와 같다  file (2) 하양 143 19.09.11
바라는 건  file (2) 하양 161 19.09.11
나를 행복하게 하는 말하기 습관  file (2) 하양 179 19.09.11
가정家庭  file (1) 토기쟁이 130 19.09.11
♧ 풍성하고 행복한 추석연휴 되세요!   (4) Blueming 493 19.09.11
♡ 자애로운 사람   (2) 청암 126 19.09.11
★ 그럴수도 있겠다.  file 단주님 150 19.09.11
알뜰함을 생각하는 시   (3) 도토리 85 19.09.11
심장   (3) 도토리 102 19.09.11
참나무   교칠지심 88 19.09.11
일관(一貫)   교칠지심 73 19.09.11
백명의 친구보다 한 사람의 적이 없어야   (1) 가연사랑해 133 19.09.11
오늘만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1) 가연사랑해 151 19.09.11
당신은 행복한 사람   (1) 가연사랑해 155 19.09.11
비가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126 19.09.1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