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삶이란 지나고 보면
13 김용수 2019.08.12 10:19:23
조회 220 댓글 0 신고

삶이란 지나고 보면
           

젊음도
흘러가는 세월 속으로
떠나가 버리고
추억 속에 잠자듯
소식 없는 친구들이
그리워진다.

서럽게 흔들리는
그리움 너머로
보고 싶던 얼굴도
하나둘 사라져 간다.

잠시도
멈출 수 없는 것만 같아
숨 막히도록
바쁘게 살았는데
어느 사이에
황혼에 빛이 다가온 것이
너무나 안타까울 뿐이다.

흘러가는
세월에 휘감겨서
온 몸으로 맞부딪히며
살아왔는데
벌써 끝이
보이기 시작한다.

휘몰아치는
생존의 소용돌이 속을
필사적으로 빠져나왔는데
뜨거웠던 열정도
온도를 내려놓는다.

삶이란
지나고 보면
너무나 빠르게 지나가는
한순간이기에
남은 세월에
애착이 간다.

- <삶이란 지나고 보면>중-

2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눈물샘   (1) 도토리 61 19.09.08
손님   (1) 도토리 73 19.09.08
★ 상처받은 내 마음에게  file 단주님 132 19.09.08
그대는 다가갈 수없는 그리움입니다.  file 토기쟁이 161 19.09.08
♡ 행복의 원칙   (2) 청암 236 19.09.08
가을편지  file (2) 토기쟁이 296 19.09.08
열렬한 애정, 그리고 열정   교칠지심 85 19.09.08
노정혜 시 모음 31편/그도세상   김용호 80 19.09.08
☆ 김지훈 '낙과' ☆  file Nolboo 97 19.09.08
☆ 최용우 '부부 공식' ☆  file Nolboo 135 19.09.08
☆ 홍수희 '그늘 만들기' ☆  file Nolboo 101 19.09.08
지는 가을/박고은   김용호 70 19.09.08
왜냐면/김용호   김용호 78 19.09.08
나이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158 19.09.08
산다는 건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211 19.09.08
우리는 마음의 친구  file 가연사랑해 132 19.09.08
눈물보다 아름다운 것은  file 가연사랑해 126 19.09.08
나인 줄 아시어요  file 가연사랑해 111 19.09.08
소중한 친구에게 주고 싶은 글   강아지 164 19.09.08
진정한 인연   강아지 134 19.09.0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