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그 말이 가슴을 쳤다
100 뚜르 2019.07.24 07:46:53
조회 199 댓글 0 신고



쌀값 폭락했다고 데모하러 온 농사꾼들이

먼저 밥이나 먹고 보자며 짜장면집으로 몰려가자

그걸 지켜보던 밥집 주인 젊은 대머리가

저런, 저런, 쌀값 아직 한참은 더 떨어져야 돼

쌀농사 지키자고 데모하는 작자들이 밥은 안 먹고

! 수입 밀가루를 처먹어?

에라, 이 화상들아

똥폼이나 잡지 말든지

나는 그 말 듣고 내 마음 일주문을 부숴 버렸다

 

 

이중기 시인의 <그 말이 가슴을 쳤다>는 시가 웅변하고 있습니다.

 


6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찾습니다/이영혜   new 그도세상김용.. 23 20:42:25
키스   new 산과들에 35 19:38:43
첫치마   new 산과들에 27 19:36:38
잊혀진 여인   new 산과들에 25 19:34:15
여리지만 아름답습니다   new 그도세상김용.. 53 18:19:18
가지 않을 수 없던 길  file new 대장장이 58 17:24:15
배부른 아이들을 보니 행복합니다   new 뚜르 53 16:28:32
개뿔  file new 뚜르 52 16:28:29
노래는 아무것도 – 박소란  file new 뚜르 51 16:28:23
구름의 노래  file new 대장장이 59 16:22:56
쇠라의 점묘화  file new (2) 대장장이 44 15:20:03
그리운이 그리워  file new (2) 하양 124 11:42:45
사랑이 손짓할 때  file new (4) 하양 151 11:40:28
소망의 시  file new 하양 122 11:39:04
무소식이 희소식?  file new (2) 115 11:24:36
이별 앞에서/임시연   new 새벽이슬 55 10:52:06
묵은 때 벗기기   new (2) 삶며사랑하며 79 10:21:37
침묵   new 삶며사랑하며 61 10:16:13
지혜는...   new (2) 삶며사랑하며 98 10:02:11
꿈이 있는 사람   new (1) 네잎크로바 102 09:22:5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