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그 말이 가슴을 쳤다
100 뚜르 2019.07.24 07:46:53
조회 208 댓글 0 신고



쌀값 폭락했다고 데모하러 온 농사꾼들이

먼저 밥이나 먹고 보자며 짜장면집으로 몰려가자

그걸 지켜보던 밥집 주인 젊은 대머리가

저런, 저런, 쌀값 아직 한참은 더 떨어져야 돼

쌀농사 지키자고 데모하는 작자들이 밥은 안 먹고

! 수입 밀가루를 처먹어?

에라, 이 화상들아

똥폼이나 잡지 말든지

나는 그 말 듣고 내 마음 일주문을 부숴 버렸다

 

 

이중기 시인의 <그 말이 가슴을 쳤다>는 시가 웅변하고 있습니다.

 


6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5)
마음의 길   new 도토리 3 01:07:15
행복의 열쇠   new 도토리 0 01:05:37
욕심을 버리는 시   new 도토리 0 01:04:02
외롭다고 울지마라   new 강아지 14 00:22:25
말을 잘 들어주는 사람   new 강아지 2 00:18:46
  new 강아지 4 00:16:50
콩나물에 대한 예의   new 산과들에 51 20.05.25
물끓이기   new 산과들에 43 20.05.25
사십대   new 산과들에 27 20.05.25
그리울 땐 그립다고 말하렵니다  file new (4) 하양 132 20.05.25
곁에 있어도 늘 그리운 너  file new (4) 하양 108 20.05.25
세상은 매 순간 당신을 초대한다  file new (2) 하양 92 20.05.25
사랑의 꽃밭   new (2) 도토리 109 20.05.25
사랑의 수학   new (2) 도토리 114 20.05.25
나를 위한 바람   new (2) 도토리 127 20.05.25
그대가 있어서 편안하다  file new (1) 대장장이 143 20.05.25
남의 눈 의식하지 말라  file new (1) 테크닉조교 168 20.05.25
너 뿐이야  file new 테크닉조교 147 20.05.25
내 어깨 기대봐  file new (1) 테크닉조교 118 20.05.25
*※* 5월의 작약꽃 *※*  file new 86 20.05.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