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연어 꿈
11 토기쟁이 2019.07.22 10:09:49
조회 94 댓글 0 신고








      연어 꿈





          새 부리 곰 발톱 인간 작살 간발로 피해

          하염없이 물줄기 오르는 꿈을 꾸었다

          모래 속에 파고들고 가갈 사이로 재빨리 기고

          상처투성이로

          폭포 위로 뛰어오르려다 몇 번 떨지고

          숨 고르다 드디어 치고 올라

          삶의 처음 시절로 돌아간다면,

          청소년 갱도(坑道)막장 같은 짝사랑 새로 하고

          십육년 전 곡성, 차 몰고 논으로 들어가

          땡볕 속에 퀭하니 서서 레커차 기다리고

          내린 눈  채 녹지 않고 버티는 길에서

          두 번이나 넘어지며 회현동 예집으로 올라가

          몸과 마음의 상처 연탄난로에 쪼이며

          성에가 그려주는 환한 속삭임 다시 들을 수 있다면,

          지금까지 끄적거려온 글 가운데

          마음 한 가운데 뿌리박고 있는 것 더러 뽑아버리고

          숨통 좀 트인다면,

          끝장 연어처럼 몸 안팎 사이의 막 터지고

          속에 있던 녹색 적색 찬란한 색깔들 밖으로 헤집고

        나와

         삶의 끄트머리 한번 겁나게 달궈주지 않을까?

         물가에 널브러져 새들에게 속 다 보이고

         물 속의 맹물이 되기 전.


                             ∵황동규《꽃의 고요》중에서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좋은글 아침메일 서비스 종료 안내  (11)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4)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9)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좋은 행복을 위해 일곱 가지 걸음   new 김용호 8 03:02:08
    깨어있음 그리고 내려놓음   new 해맑음3 18 01:11:06
    고독하다는 것은   new 강아지 15 00:58:32
    이런 삶을 살고 싶습니다.   new 강아지 19 00:54:47
    부드러운 것은 언제나 강하다.   new 강아지 14 00:54:20
    나의 거울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2 00:31:17
    여름날 추억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7 00:22:54
    끝끝내   new 산과들에 54 19.08.21
    너를 두고   new 산과들에 52 19.08.21
    오늘 하루도 마감합니다!  file new (1) 64 19.08.21
    화살기도   new 산과들에 44 19.08.21
    만약인가 다음인가   new 김용호 51 19.08.21
    초혼/글,김소월/낭송,이종환   new 새벽이슬 40 19.08.21
    어려울 때 얻는 친구   new 김용수 91 19.08.21
    상쳐 입은 혀  file new 토기쟁이 102 19.08.21
    노년의 삶 / 손계 차영섭   new 빈마음1 79 19.08.21
    마음으로 하는 사랑 / 솔향 손숙자   new 빈마음1 81 19.08.21
    기다림의 나무  file new (1) 하양 97 19.08.21
    인생의 3대 선택  file new (1) 하양 137 19.08.21
    너 자신으로부터 도망치지 마라  file new 하양 95 19.08.21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