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어머니
100 뚜르 2019.07.20 16:59:34
조회 193 댓글 2 신고



어머니

 

어머니는 아낌없이 주는 나무입니다.

 

어머니는 커튼입니다.

실내가 어둠에 잠길 때 활짝 열어젖혀 빛을 알립니다.

그런가 하면 커튼은 직사광선을 적당히 차단하기도 합니다.

 

어머니는 물 위에 아른거리는 풍경입니다.

고요할수록 선명한 물 위의 풍경처럼,

지친 몸을 가라앉히면 마음에 떠오르는 정감입니다.

 

어머니는 음표입니다.

기쁠 때는 밝고 빠르게, 슬플 때는 낮고 부드럽게 다가오는 선율입니다.

 

어머니는 문입니다.

어떤 모습으로 나타나도 반쯤만이 아닌, 활짝 열어 반기는 문입니다.

세월이 지나 모서리가 닳아지고 나뭇결에 상처가 났어도 가장 아름다운 문입니다.


 

- ’지혜로 여는 아침‘(지은이 : 여운학, 김상길, 조승흥, 오인숙)

 


5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오늘의 좋은글]돈은 없어도 돈 지키는 꿀팁들!  file 책속의처세 100 19.12.06
따스한 웃음을  file 대장장이 110 19.12.06
나는 황야를 본 적이 없다 / 에멜리 디킨슨  file 뚜르 89 19.12.06
히말라야 셰르파   뚜르 68 19.12.06
마음을 가꾸면 겉 모습도 아름답다  file 뚜르 121 19.12.06
흑백으로 남아 있는 추억  file (1) 대장장이 116 19.12.06
사랑하고 싶다  file (2) 하양 142 19.12.06
그대 나에게  file 하양 128 19.12.06
12월의 애상  file (2) 하양 126 19.12.06
첫눈 내리는 날 /이대의 (낭송 : 차재완)   새벽이슬 47 19.12.06
후회없이 살 수만 있다면   네잎크로바 154 19.12.06
시인의 사랑   산과들에 75 19.12.06
지독한 그리움   산과들에 86 19.12.06
사랑과 고독   산과들에 103 19.12.06
♡ 생명보다 훨씬 큰 가치   (2) 청암 161 19.12.06
홍적기의 새들/나희덕   그도세상김용.. 40 19.12.06
성낙희, '겨울'   나비샘 92 19.12.06
문정희, '겨울 사랑'   나비샘 141 19.12.06
류시화, '겨울의 구름들 3'   나비샘 88 19.12.06
또 다시 겨울이 오다  file 모바일등록 (1) 가을날의동화 177 19.12.0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