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세상의 모든 엄마는 위대합니다
100 뚜르 2019.07.16 09:00:07
조회 233 댓글 4 신고




질 볼트 테일러는 성공한 뇌과학자였습니다.
하버드 의과대학에서 연구원으로 일하며
강의를 병행했고, 미국 전역을 돌며
학술대회에 참가했지요.

그러던 37살의 어느 날 아침,
그녀가 평생토록 연구해온 '뇌'에
문제가 생깁니다.

뇌에서 출혈이 일어나 뇌의 기능이
하나둘씩 꺼지기 시작했습니다.
연구실 전화번호도 잊어버리고
단어를 발음할 수 없고 시야가 흐릿해지며
몸에 힘이 없어집니다.

그녀가 겨우 떠올린 번호는
1,600㎞ 떨어진 곳에 사는
어머니의 전화번호였지요.

뇌가 마비되어 생사의 갈림길에 선 와중에서도
가장 먼저 떠올린 것이 어머니라는 사실,
놀라우면서도 당연하지요?

이후 그녀는 대수술과 재활 치료를 동반한
8년의 회복기를 거치는데 그 과정에서
곁을 지킨 사람은 어머니였습니다.

"괜찮아,
나랑 같이 살자.
엄마가 옆에서 평생 보살펴줄게."

그의 어머니는 말하기, 쓰기, 읽기, 숫자 감각 등
모든 회복 과정에서 인내심을 가지고 돌봤습니다.
엄마이기에 가능한 일이었지요.





질 볼트 테일러 박사는 뇌졸중에 걸렸던
자신의 경험을 다룬 책, '나는 내가 죽었다고 생각했습니다'에서
자신의 어머니에 대해 이렇게 말합니다.

'엄마의 딸로 태어난 것이
나의 첫 번째이자 가장 큰 축복이었다면,
다시 엄마의 아기로 태어난 것은
나에게 가장 큰 행운이었다.'

신이 세상 모든 곳에 갈 수 없어
'엄마'를 보낸다는 말이 있듯 어머니의 힘은
그렇게 강한 것인가 봅니다.


# 오늘의 명언
저울의 한쪽 편에 세계를 실어 놓고,
다른 한쪽 편에 어머니를 실어 놓는다면,
세계의 편이 훨씬 가벼울 것이다.
– 랑구랄 –

 

<따뜻한 하루> 

8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좋은글 아침메일 서비스 종료 안내  (11)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4)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9)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비 없으면 무지개도 없다  file new 토기쟁이 5 15:07:23
    바늘과 실   new 도토리 19 14:15:16
    잘 늙으면 청춘보다 아름답다   new 김용수 23 14:07:56
    엄마, 엄마는 괜찮아?  file new 너에게불러주.. 26 13:42:29
    세상에 자신을 던져라  file new 토기쟁이 82 10:50:37
    삶은 걷고 쉬기를 반복한다  file new (1) 하양 66 10:44:29
    아름다운 책  file new 하양 29 10:40:28
    한 사람을 잊는다는 건  file new (1) 하양 49 10:39:35
    8/23일 오늘 처서(處暑)  file new 70 09:58:38
    마음에도 군살이 있다   new 네잎크로바 38 09:24:07
    나는 몰랐다  file new 단주님 38 08:24:08
    절망이 없으면 희망도 없습니다   new 뚜르 57 07:45:58
    단추를 채우는 아침  file new 뚜르 61 07:45:53
    하느님을 봅니다 / 홍수희  file new 뚜르 48 07:45:48
    ♡ 꿈이 있으면 열정도 있다   new (2) 청암 62 07:41:56
    ☞ 천지의 마음 / 장현광 ☜  file new 독도SA랑 125 05:42:26
    ☞ 만나면 편한 사람 / 용혜원 ☜  file new 독도SA랑 155 05:42:22
    ☞ 내 임이 그리운 날 / 한문석 ☜  file new 독도SA랑 126 05:42:17
    쉬엄쉬엄   new (2) 도토리 94 01:50:31
    꾸미지 않아도 아름다운 마음   new 가연사랑해 85 01:31:5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