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꼽추 엄마의 눈물
22 새벽이슬 2019.05.25 11:08:01
조회 84 댓글 1 신고




꼽추 엄마의 눈물 

.

꼽추 였던 여자와

꼽추 였던 남자가

서로 사랑하였습니다.

그리고는 결혼을 하였습니다.

아이를 가졌습니다  

.

그 부부는 내심

걱정이 되었습니다.

그 아이가 혹시나

부모의 유전을 받아

꼽추가 되지 않을는지...  

.

그러나 부부의 걱정과는

달리 무척 건강한 아이가

태어났습니다.



꼽추 엄마는

아이를 지극정성으로 살폈고,

착한 아이도 엄마를 잘 따르며...

건강하게 자랐습니다.  

.

이제 아이는

초등학생이 되었습니다.

아이를 학교에 보내게 된 엄마는

다시 걱정이 되었습니다.

아이가 철이 들어감에

따라 엄마를 외면할까봐...

.

그런 아이의 마음에

상처를 주지 않기 위해,

엄마는 아이가

초등학교에 입학한 후부터

한 번도 학교에

찾아가지 않았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아이가

도시락을 놓고

학교를 가게 되었습니다.

엄마는 고민하기 시작했죠.

이 도시락을

학교로 갖다 주는 게 나은지...

.

도시락을 갖다 주면

아이가 무척 창피해 할 텐데...

그렇다고 갖다 주지 않으면

점심을 굶게 되는데...

.

이런저런 고민 끝에 학교에

살짝 갖다 주기로 했습니다.

아이와 아이의

친구들이 볼까봐 몰래...

수업 시간 중에

학교로 찾아가게 되었습니다 

 


난생 처음 보는 아이의 학교

순간 가슴이 뭉클 해진 엄마였습니다.

교문을 들어서는데

웬 아이들이 잔뜩 모여 있었습니다.

어느 반의 체육시간이었나 봅니다  

.

그런데 저쪽 나무

밑에서 엄마의 아이가 보였습니다.

아이의 반의

체육 시간 이었던 것입니다.

.

엄마는 순간 당황했고 학교를

급히 빠져나가려했습니다.

아이가 볼까 봐서...

친구들이 볼까 봐서...



서러운 맘을 감추지 못하고


힘든 몸을 이끈 채

조심조심 뛰었습니다.

그런데 저 멀리서

아이가 엄마를 발견했습니다.

눈이 마주쳤습니다  

.

엄마는 놀라며 더욱

빠른 발걸음으로 교문을

빠져나가려 하였습니다.

그런데 저쪽 나무 밑에서...

아이가 교문 쪽을 바라보며

손으로 입을 모으고

소리쳤습니다.

 .

엄마!!!

꼽추 엄마의 눈에는

이유를 알 수 없는

눈물이 쏟아졌습니다. 

-옮겨온글입니다






3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좋은글 아침메일 서비스 종료 안내  (10)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  (3)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아름다운 사람  file new (1) 하양 29 12:59:29
행복은 언제나 현재진행형  file new 하양 39 12:58:23
편의에 기울다  file new 하양 16 12:56:35
틀을 깨십시오  file new 뚜르 26 12:47:45
너에게로 가는 길을 나는 모른다 /최영미  file new 뚜르 12 12:47:39
나는 누구인가?  file new 뚜르 23 12:47:33
마음을 만져 줄수 있는 사람   new 네잎크로바 22 11:58:17
♡ 사는 것은 생각하는 것이다   new (2) 청암 75 09:01:42
그리운 시절의 추억!  file new 44 08:40:14
비움의 노래   new (1) 도토리 40 08:33:23
무궁화  file new 김하운 16 08:30:59
☞ 체념의 순간 / 톨스토이 ☜  file new 독도ㅅㅏ랑 104 04:32:08
☞ 나무가 하는 말을 들었습니다. / 척 로퍼 ☜  file new 독도ㅅㅏ랑 106 04:32:04
☞ 이제 새로운 하루가 시작된다. / 토머스 J. 빌로드 ☜  file new 독도ㅅㅏ랑 103 04:31:58
지도 속에서   new 산과들에 32 00:47:18
열한시 -엘레나에게   new 산과들에 30 00:44:07
나는 저 아이들이 좋다   new 산과들에 37 00:40:33
아름다운 당신께 말 건네기  file new 가연사랑해 56 00:26:50
사랑할 수 있는 날까지  file new 가연사랑해 65 00:25:38
사랑하는 이에게  file new 가연사랑해 66 00:24:2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