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우리가 살아가는 이유
60 날마다 행복 2019.04.24 08:21:25
조회 190 댓글 1 신고

 

 

 

한 세월 살다보면,

제법 잘 살아왔다고 여겼던 오만도,

남들처럼 그저 그렇게 살아왔다는 겸손도

문득 힘없이 무너져 내리고 마는

그런날이 오게 마련입니다.

 

채울 틈조차 없이 살았던

내 삶의 헛헛한 빈틈들이

마냥 단단한 줄만 알았던

내 삶의 성벽들을 간단히 무너트리는 그런 날,

그때가 되면  눈구나 허우룩하게 묻곤 합니다.

사는게 뭐 이러냐고.

 

그래도, 잊어서는 안되는 거였습니다.

잊을수 없는것은 어차피 잊히지가 않는 법,

잊은줄 알았다가도 잊혔다 믿었다가도,

그렁그렁 고여온 그리움들이

여민가슴 틈새로 툭 터져 나오고,

그러면 그제야 비로소 인정하게 되는 겁니다.

 

시와 아름다움과 낭만과 사랑이

우리가 살아가는 이유여야 한다는 것을.

 

 

 

- 정재찬 / '시를 잊은 그대에게' 중에서 -

 

출처:책 읽어주는 남자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좋은글 아침메일 서비스 종료 안내  (10)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  (3)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꼽추 엄마의 눈물   new 새벽이슬 23 11:08:01
이웃을 사랑하기   new 떠도는방랑자 32 10:17:30
소박하게 살기   new 떠도는방랑자 33 10:14:03
말할 때와...   new 떠도는방랑자 27 10:10:53
자신과 연애하듯 살이라   new 네잎크로바 38 09:58:52
아카시아 향기  file new (1) 하양 39 09:29:27
배려의 힘  file new 하양 42 09:28:12
있음과 없음  file new 하양 37 09:26:17
☞ 당신이 가야할 길 / 아우렐리우스 ☜  file new 부산호박 45 08:03:41
☞ 삶은 놀라운 일로 가득하다. / 오쇼 라즈니쉬 ☜  file new 부산호박 43 08:03:38
☞ 그대가 나의 사랑이 되어준다면 .... / A. 도데 ☜  file new 부산호박 53 08:03:35
♡ 실망할 이유가 없다   new (2) 청암 59 08:02:20
할미꽃  file new 김하운 56 03:19:27
잠재의식의 정화능력   new 해맑음3 33 02:00:27
필요한 자리에 있어주는 사람   new 가연사랑해 93 00:35:34
아침이슬과 같은말  file new 가연사랑해 67 00:34:41
우리 그렇게 살자   new 가연사랑해 61 00:32:36
그대 내게 행복을 주는 사람   new 강아지 60 00:04:18
이런 사랑   new 강아지 46 00:02:39
마음의 원을 그리다   new 강아지 47 00:02:0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