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알을 깨고 나오는 병아리
100 뚜르 2019.04.14 14:31:36
조회 280 댓글 4 신고

 

 

알을 깨고 나오는 병아리

 

 

"스스로 알을 깨고 나오면 한 마리 생명력 있는 병아리가 되고 남이 깨주면 1회용 계란후라이!"

 

사람은 누구나 自己만의 아집과 편견과 고정관념의 껍질에 둘러 쌓여 있다.

스스로 구속하는 비좁은 마음 속에서 답답함을 못 이겨 몸부림치며 괴로워하는 것이 우리들의 자화상이다.

 

자기 혁신은 바로 이 껍질을 깨고 나오는 데서부터 出發한다.

조직혁신 역시 이 벽을 깨야만 가능하다.

의식의 벽, 제도의 벽, 관행의 벽, 조직의 벽 등등 우리 조직 속에는 또 얼마나 많은 벽이 있는가?

 

문제는 나이가 많을수록, 경험이 많을수록, 지위가 높을수록 그 벽이 두텁다는 것이다.

그 두꺼운 껍질은 누구도 다른 사람이 깨주기 어렵다.

스스로 깨고 나와야 한다.

스스로 알을 깨고 나오는 부화과정이 바로 自性反省이다.

철저한自性反省없이 자기혁신, 조직혁신은 불가능 하다.

 

- (kosoo.net ’반성의 힘에서)

 

4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좋은글 아침메일 서비스 종료 안내  (13)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2019.07.01)  (4)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1)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그대앞에 서면  file new 대장장이 17 11:44:45
겨울 편지  file new 가연사랑해 29 11:13:12
[오늘의 좋은글] 혼자의 힘  file new 책속의처세 25 11:03:48
강뉴 그리고 베테랑   new 뚜르 20 10:55:45
종이에 베이다   new 뚜르 25 10:55:41
"나는 (죽어서) 무엇으로 기억될 것인가?"  file new 뚜르 25 10:55:37
이병률. '시인들 1'   new 나비샘 34 09:17:08
이병률. '시인들 2'   new 나비샘 22 09:17:04
이병률. '내 마음의 지도 1'   new 나비샘 34 09:17:00
[펌]밥 먹어야지   new 교칠지심 35 09:11:15
인생의 소명을 발견하라   new 교칠지심 39 09:10:07
마법에 걸린 사랑   new 교칠지심 32 09:08:21
그리움을 넘어서   new 산과들에 42 08:54:55
바르비종 마을의 만종 같은   new 산과들에 24 08:51:14
전설속의 미인   new 산과들에 33 08:48:52
하얀 눈이 펑펑 내리는 날  file new 대장장이 56 08:41:37
눈물 속에 핀 꽃  file new 하양 36 08:39:04
송년 엽서  file new 하양 56 08:36:49
책과의 여행  file new 하양 39 08:35:30
♡ 유쾌한 자기 긍정   new (2) 청암 80 08:12:5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