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가을편지
14 상머슴 2019.03.15 23:23:42
조회 36 댓글 0 신고
가을편지  시인/이정규


청명한 하늘 아래 사색의 계절은
진실한 자연속에
채색되어 가는 가을 잎새를 보며
그리운 사람에게 안부를 전하고 싶다
붉게 노을진 석양의 풍경 속으로 동화되어

은은한 향기가 풍기는 찻집에 앉아
가을을 타서 마실 수 있다면
내 삶의 길목에서
하늘 거리는 코스모스는 풍요로움을 알았으니
가을속의 주인공이 되었고

가을 들판길을 솔바람 따라 걷다가
은빛 억새풀 하나 꺾어
홀로 선 허수아비 곁에 두어
별빛이 없는 어두운 밤이 와도 외롭지 않은
정다운 벗으로 연줄을 맺어 주었으니


지금 내 사랑 하나 그리운것은 어쩌나

가을편지 속에
묵향의 향기처럼 정이 묻어나는 고운 사연이
기쁨과 행복으로 느낄 수 있다면
이 마음 예쁜 단풍잎되어
맑은 아침 이슬처럼
인생의 향기를 그대에게만 전하고 싶습니다.

 
3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5)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아버지의 교훈   new 김용수 8 18:29:12
더없이 기쁘다   new (1) 상머슴 47 15:42:18
그리운 임아   new (1) 상머슴 28 15:41:24
겨울 끝에서   new 상머슴 20 15:38:40
사랑 꽃   new (1) 도토리 31 15:26:14
마중물과 마중불   new 풀피리 50 14:02:36
매화/문회숙   new 새벽이슬 36 13:30:33
봄의 속삭임  file new (1) 스텔라 74 12:50:10
꽃들에게 묻는다  file new (1) 스텔라 54 12:48:27
봄맞이  file new (1) 스텔라 49 12:46:48
이 4월에/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27 12:29:25
3월/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24 12:17:26
사랑 할 때/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46 12:01:08
내게 만일   new 강아지 58 11:48:51
작은 떨림, 그것은 사랑입니다 외 / 임은숙  file new 행운초 156 11:33:52
책을 읽어야 하는 이유  file new (2) 뚜르 76 10:43:47
욕망이라는 이름의 기계  file new (2) 뚜르 85 10:43:42
3월 /김광섭  file new (1) 뚜르 45 10:43:36
구름도 쉬어가는 곳!  file new 44 10:26:46
[오늘의 명언] 남을 흉보거나 꾸짖는 행동의 어리석음을 알려..  file new (1) 책속의처세 55 10:21:12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