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그리운 이름 하나
100 하양 2019.03.10 00:35:38
조회 416 댓글 6 신고

 

 

 

그리운 이름 하나

 

   

그리운 이름 하나

떠올리면

나는 가슴이 따뜻해진다

 

젖은 하늘에서

밝은 빛을 보고

낙엽 떨어진 거리에서

향긋한 꽃내음을 맡는다

 

그리운 이름 하나

떠올리면

나는 행복한 미소를 짓는다

 

낯선 곳에서

오래된 친숙함을 느끼고

삭막한 들판에서

아름다운 풍경을 본다

 

그리움 가득한 사랑은

언제나

그렇게 설렌다

 

나는 오늘도

그리운 이름 하나

가슴에 품고 산다

 

- 조명준 -

12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  (1)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5)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수상한 일이 일어날 것 같지 않으세요?   new 산과들에 0 19:40:09
아버지의 교훈   new 김용수 8 18:29:12
더없이 기쁘다   new (1) 상머슴 49 15:42:18
그리운 임아   new (1) 상머슴 30 15:41:24
겨울 끝에서   new 상머슴 20 15:38:40
사랑 꽃   new (1) 도토리 37 15:26:14
마중물과 마중불   new 풀피리 54 14:02:36
매화/문회숙   new 새벽이슬 36 13:30:33
봄의 속삭임  file new (1) 스텔라 76 12:50:10
꽃들에게 묻는다  file new (1) 스텔라 56 12:48:27
봄맞이  file new (1) 스텔라 53 12:46:48
이 4월에/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27 12:29:25
3월/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24 12:17:26
사랑 할 때/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48 12:01:08
내게 만일   new 강아지 61 11:48:51
작은 떨림, 그것은 사랑입니다 외 / 임은숙  file new 행운초 157 11:33:52
책을 읽어야 하는 이유  file new (2) 뚜르 76 10:43:47
욕망이라는 이름의 기계  file new (2) 뚜르 87 10:43:42
3월 /김광섭  file new (1) 뚜르 45 10:43:36
구름도 쉬어가는 곳!  file new 44 10:26:46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