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그리운 이름 하나
100 하양 2019.03.10 00:35:38
조회 477 댓글 6 신고

 

 

 

그리운 이름 하나

 

   

그리운 이름 하나

떠올리면

나는 가슴이 따뜻해진다

 

젖은 하늘에서

밝은 빛을 보고

낙엽 떨어진 거리에서

향긋한 꽃내음을 맡는다

 

그리운 이름 하나

떠올리면

나는 행복한 미소를 짓는다

 

낯선 곳에서

오래된 친숙함을 느끼고

삭막한 들판에서

아름다운 풍경을 본다

 

그리움 가득한 사랑은

언제나

그렇게 설렌다

 

나는 오늘도

그리운 이름 하나

가슴에 품고 산다

 

- 조명준 -

13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좋은글 아침메일 서비스 종료 안내  (10)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  (3)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 비 / 나해철 ☜  file new 부산호박 80 06:44:01
☞ 비 / 양현근 ☜  file new 부산호박 77 06:43:58
☞ 비내리는 날의 오후 / 함동진 ☜  file new 부산호박 65 06:43:55
꽃과 사람   new 도토리 19 06:42:19
희망의 별   new 도토리 32 05:55:59
예쁜 꽃 물을 들여놓고/안경애   new 김용호 37 05:02:05
사랑 비/최순자   new 김용호 71 04:45:01
당신의 아침을 위하여   new 가연사랑해 89 04:11:08
좋은 만남   new (1) 가연사랑해 72 04:10:09
같이 있고 싶은 사람   new 가연사랑해 60 04:08:44
산유화  file new 김하운 43 03:30:10
창조의 공식   new 해맑음3 29 01:49:31
말의 온도  file new 하양 71 00:15:52
깨달음을 준비하라  file new 하양 58 00:14:52
버킷리스트  file new 하양 60 00:13:56
♡ 당신이란 깊은 뜻은 ♡   new Blueming 95 00:11:01
♤ 우리의 인연   new Blueming 63 00:09:39
♧ 꽃으로 피는 그대   new Blueming 68 00:08:34
우리 웃고 살아요   new 강아지 62 00:07:59
말에서 나오는 습관   new 강아지 53 00:07:08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