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짖는 개는 물지 않는다
100 하양 2019.01.12 10:32:03
조회 399 댓글 12 신고

 

 

짖는 개는 물지 않는다

 

매는 앉아 있으나 조는 듯하고

범은 걸어가지만 병든 듯하니,

바로 이와 같은 것이 사람을 붙잡아 두고

사람을 내 사람으로 쓰는 수단이다.

 

그러므로 참됨을 공부하는 사람은

자신의 총명함을 드러내지 않고

재주를 나타내지 말아야 한다.

이것이 곧 어깨가 넓어

세상의 큰 짐을 짊어질 수 있는 역량인 것이다.

 

짖는 개는 무시하되 묵묵히 있는 개는 조심하라.

짖는 개는 물지 못하는 까닭이다.

족제비가 살쾡이를 만나면 이빨을 내세운다.

살쾡이가 사냥개를 만나면 이빨을 드러내고 으르렁거린다.

족제비가 살쾡이에게 허세를 부리는 것이고

살쾡이도 사냥개에게 허세를 부리는 꼴이다.

 

대인(大人)은 허세를 부리지 않는다.

시비를 걸어 이길 생각도 없고, 다투어 싸울 생각도 없다.

힘겨루기를 해 승패를 짓자는 것은

속이 좁은 탓에 빗어지는 허세일 뿐이다.

허세는 과시하기를 좋아하고, 과시하다 보면

속 빈 강정처럼 부서지고 만다.

 

겸손은 약해 보이고 오만은 강해 보인다.

그러나 겸손함이 오만함을 이겨낸다.

그래서 약한 것이 강한 것을 이긴다는 것이다.

 

마음이 넓고 깊은 사람은 알아도 모른 척하며,

재주를 과시해 자기를 돋보이려 하지 않는다.

모든 일에 겸허하고 겸손할 뿐

할 일이면 성실히 하고 하지 말아야 할 일이면 물러난다.

이러한 처신이 큰일을 두 어깨에 짊어지는 역량이다.

 

- 채근담 - 

 

 

11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3)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미소/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2 20:59:48
봄이 오면 좋겠다  file 모바일등록 new 핑크돼지 12 20:56:17
명사십리에/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1 20:33:50
로프를 붙들고/김용호   new 그도세상김용.. 1 20:13:32
등 뒤의 점   new 도토리 12 19:20:30
문득 그리운 당신   new 도토리 23 18:46:39
석류   new 산과들에 33 16:01:26
갈대   new 산과들에 26 16:00:51
강촌에서   new 산과들에 16 16:00:22
미리 쓰는 편지  file new 꽃의고요 64 15:16:56
결혼식장의 기립박수  file new (2) 뚜르 62 15:09:06
작은 능력, 큰 능력  file new (1) 뚜르 74 15:08:59
겨울 묵시록 / 청원 이명희  file new (1) 뚜르 57 15:08:54
기쁨의 맛  file new (1) 꽃의고요 51 14:45:34
내가 너를 위해 살아가는 것은  file new 꽃의고요 72 14:22:42
당신이 고맙습니다- 詩/김태영   new 들판에 108 14:03:34
책갈피에 남은 추억   new 상머슴 47 13:49:59
친구를 보내며   new 상머슴 44 13:47:11
오월 같은 그대   new 상머슴 32 13:45:17
지나간것은 모두 푸억이 된다   new 네잎크로바 50 13:03:13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