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짖는 개는 물지 않는다
100 하양 2019.01.12 10:32:03
조회 428 댓글 12 신고

 

 

짖는 개는 물지 않는다

 

매는 앉아 있으나 조는 듯하고

범은 걸어가지만 병든 듯하니,

바로 이와 같은 것이 사람을 붙잡아 두고

사람을 내 사람으로 쓰는 수단이다.

 

그러므로 참됨을 공부하는 사람은

자신의 총명함을 드러내지 않고

재주를 나타내지 말아야 한다.

이것이 곧 어깨가 넓어

세상의 큰 짐을 짊어질 수 있는 역량인 것이다.

 

짖는 개는 무시하되 묵묵히 있는 개는 조심하라.

짖는 개는 물지 못하는 까닭이다.

족제비가 살쾡이를 만나면 이빨을 내세운다.

살쾡이가 사냥개를 만나면 이빨을 드러내고 으르렁거린다.

족제비가 살쾡이에게 허세를 부리는 것이고

살쾡이도 사냥개에게 허세를 부리는 꼴이다.

 

대인(大人)은 허세를 부리지 않는다.

시비를 걸어 이길 생각도 없고, 다투어 싸울 생각도 없다.

힘겨루기를 해 승패를 짓자는 것은

속이 좁은 탓에 빗어지는 허세일 뿐이다.

허세는 과시하기를 좋아하고, 과시하다 보면

속 빈 강정처럼 부서지고 만다.

 

겸손은 약해 보이고 오만은 강해 보인다.

그러나 겸손함이 오만함을 이겨낸다.

그래서 약한 것이 강한 것을 이긴다는 것이다.

 

마음이 넓고 깊은 사람은 알아도 모른 척하며,

재주를 과시해 자기를 돋보이려 하지 않는다.

모든 일에 겸허하고 겸손할 뿐

할 일이면 성실히 하고 하지 말아야 할 일이면 물러난다.

이러한 처신이 큰일을 두 어깨에 짊어지는 역량이다.

 

- 채근담 - 

 

 

11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좋은글 아침메일 서비스 종료 안내  (10)
중복글 관련 안내드립니다  (3)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봄에는 매화 향기!  file new 4 17:43:40
내 이름의 문   new 김용수 42 15:41:49
 file new (1) 스텔라 59 15:12:43
저마다의 사랑  file new (1) 스텔라 53 15:10:49
그가 내 얼굴을 만지네  file new 스텔라 46 15:09:50
가만히 앉아 있어라  file new 뚜르 30 14:53:17
착각한 것들  file new 뚜르 37 14:53:13
은현리 홀아비바람꽃 /정일근  file new 뚜르 22 14:53:09
[오늘의 좋은글] 완전하지 못한 것들에 대한 완전한 위로  file new 책속의처세 29 14:32:25
비가 내리는 날이면  file 모바일등록 new (4) 가을날의동화 90 13:42:57
♡ 삶의 여유   new (4) 청암 107 11:12:08
사랑 / 은향 배혜경 / 낭송 유재원   new 새벽이슬 54 10:36:27
희망이라는 행복   new 네잎크로바 74 10:35:28
때 이른 더위 잠잠~  file new 39 10:17:23
☞ 비 / 나해철 ☜  file new 부산호박 157 06:44:01
☞ 비 / 양현근 ☜  file new 부산호박 132 06:43:58
☞ 비내리는 날의 오후 / 함동진 ☜  file new 부산호박 158 06:43:55
꽃과 사람   new (1) 도토리 65 06:42:19
희망의 별   new (1) 도토리 63 05:55:59
예쁜 꽃 물을 들여놓고/안경애   new 김용호 84 05:02:05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