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만추 /백원순
100 뚜르 2018.11.08 15:54:35
조회 354 댓글 6 신고

 

 

어느덧 찬바람 불어오고
가을은 깊어 가고 있다
짙푸른 뜨거운 여름이 없으면
가을 단풍은
그만큼 붉지 않으리

더운 여름날
삶의 고뇌가 깊은 번뇌가
스치고 지나가는 바람이듯
높은 산에는
일찍 눈이 내리고

주춤거리는 가을은
마음 깊숙이 어느 골짜기
홀로 서러움과 외로움
허전한 붉은 노을 토해내고 있는지
늦가을 말없는 산은
색동저고리 입고
뒤돌아보며
저 만치
모퉁이 돌아선다


- 백원순 님

 

<사색의 향기>

 

10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가을를 남기고간 사람   new 새벽해무2 4 05:27:22
생각이 만들어낸 관념과 선입견   new 해맑음3 15 02:25:27
붙잡아 둘 수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  file new 하양 28 00:44:38
인연  file new 하양 27 00:42:24
오늘의 경쟁  file new 하양 16 00:40:59
슬퍼하지 마라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4 00:28:28
가을 편지 8  file new 김별 60 18.11.14
중년에 여인이 멋 있어 보일때   new 네잎크로바 62 18.11.14
잃어버렸습니다   new 상머슴 41 18.11.14
갈등(葛藤)의 고리   new 상머슴 26 18.11.14
가을 밤에   new 상머슴 24 18.11.14
  new 산과들에 26 18.11.14
치자꽃 설화   new 산과들에 31 18.11.14
목련   new 산과들에 17 18.11.14
가장 맞는 말  file 모바일등록 new 야하 101 18.11.14
나의 가장 소중한 친구여~  file new (1) 124 18.11.14
털머위꽃 /백승훈  file new (1) 뚜르 55 18.11.14
기분 좋은 사람 /이종효  file new (4) 뚜르 130 18.11.14
‘사랑한다(love)’는 말과 ‘좋아한다(like)’는 말  file new (1) 뚜르 112 18.11.14
♡ 포기하기 전에 신중하라  file new (4) 청암 164 18.11.1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