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각주구검(刻舟求劍)
100 뚜르 2018.11.07 08:35:26
조회 256 댓글 4 신고

 

 

옛날 어떤 사람이 배를 타고 가다가 바다 한가운데서

은그릇 하나를 물에 빠뜨렸다

.

그는 엉겁결에지금은 바쁘니

물에 금을 그어 표시해놓고,

나중에 찾자고 생각하였다.

그리고 두 달이 걸려

사자국(師子國)에 도착했다.

그 사람은 도착하자마자, 흐르는 물을 보고 물에 뛰어들었다.

 

주변 사람들은 당황해서 그 사람을 밖으로 끌어당기며,

왜 육지에 도착해서 물을 보고,

바다에 다시 들어가느냐?’고 물었다.

그는 두 달 전에 은그릇을 물에 빠뜨렸는데,

그때 물에 표시를 해두었다.

지금 물에서 은그릇을 찾으려고 한다라고 말했다.

사람들은 그의 어리석은 행동을 안타까워하며 이렇게 말했다.

 

앞의 물과 자네가 은그릇을 빠뜨린 곳의 물은 같을지언정,

자네가 예전에 은그릇을 빠뜨린 물은 장소가 다르네.

그런데 지금 이 물에서 찾은들 무슨 소용이 있겠는가?”

 

이 내용은 불교 경전 <백유경>에 나오는 이야기다.

어리석고 융통성 없는 사람에 비유를 든 이야기다.

은그릇을 떨어뜨린 장소는 저 먼 곳인데, 멀리 떠나와서는

다시 물에 들어가는 것은 바보 같은 행동이다.

한참이나 시간이 지나서 과거로 돌아가서

그 과거에 머물러 있는 것과 같다고 볼 수 있다.   

 

앞의 이야기와 유사한 고사가 있다.

바로 각주구검(刻舟求劍)’이다.

배에 새겨 놓고, 칼을 찾는다는 뜻이다.

초나라 사람이 배를 타고 강을 건너다가 갖고 있던 칼을 강물에 떨어뜨렸다.

그 사람은 얼른 자기가 칼을 떨어뜨린 배 부분에 표시를 하면서  

내가 칼을 떨어뜨린 곳은 이 지점이다! 나중에 여기서 칼을 찾아야지.’라고 생각하고,

육지에 도착해서 표시해놓은 지점에서 칼을 찾는다.

당연히 있을 리가 없다. 

 

 

출처 / 아름다운사회 정운스님의 칼럼중에서

7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생각이 만들어낸 관념과 선입견   new 해맑음3 11 02:25:27
붙잡아 둘 수 있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  file new 하양 13 00:44:38
인연  file new 하양 13 00:42:24
오늘의 경쟁  file new 하양 10 00:40:59
슬퍼하지 마라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13 00:28:28
가을 편지 8  file new 김별 53 18.11.14
중년에 여인이 멋 있어 보일때   new 네잎크로바 56 18.11.14
잃어버렸습니다   new 상머슴 39 18.11.14
갈등(葛藤)의 고리   new 상머슴 24 18.11.14
가을 밤에   new 상머슴 19 18.11.14
  new 산과들에 25 18.11.14
치자꽃 설화   new 산과들에 31 18.11.14
목련   new 산과들에 17 18.11.14
가장 맞는 말  file 모바일등록 new 야하 99 18.11.14
나의 가장 소중한 친구여~  file new (1) 117 18.11.14
털머위꽃 /백승훈  file new (1) 뚜르 54 18.11.14
기분 좋은 사람 /이종효  file new (4) 뚜르 124 18.11.14
‘사랑한다(love)’는 말과 ‘좋아한다(like)’는 말  file new (1) 뚜르 104 18.11.14
♡ 포기하기 전에 신중하라  file new (4) 청암 160 18.11.14
♡ 인생은 생방송   new (2) 청암 138 18.11.14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