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어쩌면 내가 가장 듣고 싶었던 말
100 하양 2018.07.11 00:21:55
조회 628 댓글 3 신고

 

 



어쩌면 내가 가장 듣고 싶었던 말

 

나는 이제 안다.

견딜 수 없는 것을 견뎌야 하고

받아들일 수 없는 것들에 지쳐,

당신에게 눈물 차오르는 밤이 있음을.

 

나는 또 감히 안다.

당신이 무엇을 꿈꾸었고,

무엇을 잃어 왔는지를.

 

당신의 흔들리는 그림자에

내 그림자가 겹쳐졌기에 절로 헤아려졌다.

 

입에서 단내가 나도록 뛰어갔지만

끝내 가버리던 버스처럼 늘 한 발짝 차이로

우리를 비껴가던 희망들.

 

그래도 다시 그 희망을 좇으며

우리 그렇게 살았다.

 

당신, 참 애썼다.

 

사느라, 살아내느라,

여기까지 오느라 애썼다.

 

부디 당신의 가장 행복한 시절이

아직 오지 않았기를 두 손 모아 빈다.

 

- 정희재 -

11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11)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4)
그 축제를 지금 준비합니다  file new shffo10 6 21:44:52
신문배달 소년   new 산과들에 8 20:50:52
  new 산과들에 11 20:50:15
새 그리고 햇빛   new 산과들에 8 20:49:43
봄바람   new 상머슴 13 19:32:11
친구모모   new 상머슴 15 19:30:23
사랑은 소중한 유산   new 상머슴 28 19:28:21
당신은 나의 행복한 비밀 임니다   new 네잎크로바 45 18:12:37
아침에  file new 꽃의고요 59 15:42:59
더 젊게 만드는 '마법의 카드'   new 교칠지심 62 15:30:17
[펌]세상에 버릴 사람은 아무도 없다   new 교칠지심 55 15:26:04
슬픈 신부, 그러나 가장 행복한 순간   new 교칠지심 40 15:24:03
바람 같은 사랑  file new (1) 꽃의고요 84 14:50:55
몸의 상처  file new 꽃의고요 70 13:53:33
추석에 고향(故鄕) 가는 길/용혜원   new 새벽이슬 89 12:29:55
라이너 마리아 릴케   new 도토리 45 12:22:00
뽕짝 내 인생   new 도토리 43 12:11:10
♡ 살아 있는 모든 것은   new 청암 75 11:50:41
자기를 함부로 주지 말아라  file new 스텔라 116 11:20:21
고독  file new 스텔라 60 11:17:49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