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내 안에 살고 있는 너
41 토기장이 2018.02.12 16:48:49
조회 315 댓글 2 신고



 


                                 내 안에 살고 있는 너 / 용혜원


                                그리움의

                                높낮이를 알 수 없어

                                오랫동안 방황했다


                               귓전에 맴도는 이름

                               눈앞에 아른거리는 얼굴

                               두 눈을 감고도 보이는 모습


                              헤어지고 만나고

                              헤어지고 다시 만나며

                              가슴 졸이는

                              속에 정이 깊이 들었다


                             손에 잡은 듯

                             마음에 담아놓은 듯

                             다정한 흔들림에

                             가슴이 마구 떨렸다


                            목맨 그리움 속에

                            내 안에 살고 있는

                            너를 어떻게 할까


                                    * 용혜원 고백



9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꾸미기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7)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3)
인맥만들기 10계명  file new 따뜻한글 1 08:02:31
아무것도 하지 않아도  file new 4uhappy 15 07:41:45
오늘은 왠지 그냥 걷고 싶다  file new 4uhappy 17 07:41:35
마음의 자리  file new 4uhappy 21 07:41:23
  new 도토리 13 07:38:36
고민을 없애는 최선의 방법은?  file new 광솔 26 07:12:09
새봄의 기도   new 도토리 41 06:29:04
봄날의 기도   new 도토리 34 06:16:17
나의 소중한 보물 상자   new 빨강머리앤 40 04:06:04
이겨내지 못할 시련은 없습니다  file 모바일등록 new 가을날의동화 58 02:12:10
내 앞에 멈춘 것들을 사랑하자  file new 하양 69 00:34:58
지금 다시 시작하세요  file new 하양 49 00:32:01
살다가  file new 하양 84 00:30:50
나하나 꽃피어  file new lovely 51 00:10:01
늘 변하지 않는 마음으로  file new lovely 87 00:09:58
그리움은 남겨 두어요  file new (1) lovely 63 00:09:54
놓았거나 놓쳤거나 / 천양희  file new 토기장이 82 18.02.20
봄기운   new 도토리 88 18.02.20
고마운 손  file new 토기장이 78 18.02.20
오로지   new 산과들에 64 18.02.20
글쓰기
 
행운의 다이아몬드~ 클릭하시면 포인트 5점을 드려요~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