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zday
늙은 아들도 어머니에겐 어린 자식입니다
14 명암 2017.03.20 10:49:36
조회 162 댓글 4 신고
따뜻한하루


 

늙은 아들도 어머니에겐 어린 자식입니다





한 요양병원에서 서예 교실 프로그램을 진행했습니다.
서예가 뇌졸중과 치매를 앓는 노인들에게 도움이 되기 때문입니다.
이 요양병원에는 뇌졸중이 심하신 할아버지가 계셨습니다.
본인의 이름과 몇 개의 단어를 겨우 쓰시는 정도입니다.

어느 날, 수업이 마쳐갈 즈음에 할아버지에게 손님이 찾아왔습니다.
할아버지보다 나이가 훨씬 많아 보이시는 할머님은
바로 할아버지의 어머니였습니다.

어머니를 본 할아버지의 얼굴에 환하게 웃음이 번졌습니다.
"어무이, 어무이요"를 말하는 할아버지의 모습은 꼭 아이와 같았습니다.
할아버지는 더듬더듬 어머니의 얼굴을 만지고 손을 잡습니다.
그리고 어머니에게 자랑하려는 듯 서예 실력을 뽐냈습니다.

느릿한 손으로 겨우 붓을 새 먹에 담그고, 글을 쓰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붓글씨를 본 어머니의 두 눈에는 눈물이 고여 흘렀습니다.
삐뚤삐뚤했지만 정성스럽게 쓴 할아버지의 붓글씨에는
바로 어머니의 이름이 쓰여 있었습니다.

할머님은 웃음 반 울음 반으로 붓글씨를 가슴에 품었습니다.
머리가 하얗게 바래 할아버지가 되어버린 아들도
어머니에게는 여전히 어린 자식이었고,
가슴 아픈 손가락이었습니다.



어머니에겐 초등학생 아들도
결혼한 아들도
백발 노인이 된 아들도
여전히 염려되는 어린 자식일 뿐입니다.

뱃속에 품는 그 순간부터
눈을 감는 마지막 순간까지 자식 걱정뿐인 어머니...
그분의 사랑과 헌신이 오늘의 나를 만들었음을
잊지 마십시오.


# 오늘의 명언
청춘은 퇴색되고 사랑은 시들고 우정의 나뭇잎은 떨어지기 쉽다.
그러나 어머니의 은근한 희망은 이 모든 것을 견디며 살아나간다.
- 올리버 홈즈 -
8
다른 글 추천

파워링크 AD
등록 안내

페이스북 로그인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필독] 저작권 관련 게시글 삭제 처리 기준 (2017.02.15 링크 추가)  (2)
좋은글 게시판 이용안내  (13)
이러한 사랑이 없다면  file new 하양 17 00:15:56
어떤 책들이 있는가  file new 하양 10 00:14:41
부하의 마음  file new 하양 10 00:13:43
세상사는 이치   new 상머슴 27 17.03.27
단순함   모바일등록 new (1) ♥amuro♥ 34 17.03.27
❤ 떨림  file 모바일등록 new 두남받다 65 17.03.27
눈물을 갖기 원합니다   new (1) 산과들에 67 17.03.27
내가 만난 사람은 모두 아름다웠ㄷ   new 산과들에 57 17.03.27
감사해요 그대   new (1) 산과들에 78 17.03.27
♥ 당신을 그리워하며 ♥  file new (12) 마음의글 177 17.03.27
내 품에 안아주고 싶은 사람  file 모바일등록 new (10) 티처닷 160 17.03.27
좋은 말을 하고 살면  file new (3) lovely 117 17.03.27
햇빛이 말을 걸다  file new (4) lovely 87 17.03.27
나무처럼 살기  file new (4) lovely 62 17.03.27
짝사랑  file 모바일등록 new 조은그대 91 17.03.27
그대는 지금 멋진 인생의 레시피(recipe)를 얼마나 사용하고 있나요.  file new beforesunri.. 92 17.03.27
생명을 구하러 불길에 뛰어든 외국인 천사   new (1) 이현경 58 17.03.27
사랑은 지금하는 것  file 모바일등록 new (3) 티처닷 168 17.03.27
중년의 무게  file 모바일등록 new (8) 가을날의동화 202 17.03.27
언제나 항상 그 자리에서.!!!   new (10) gaja438 359 17.03.27
글쓰기
 
Copyright ⓒ EZHLD Inc. All Rights Reserved.